웹게임 0
아이템

실시간인기

1522473 영화 '퍼펙트 스톰'의 진실 [33]

  • 주소복사
  • 추천 62
  • 비추 0
17
슈퍼 태풍 (1.239.YG.YG)
Minerals : 1,638,950 / Level : 총수
DATE : 2019-03-15 01:45:29 / READ : 19114
신고

movie_image.jpg

 

cats.png

 

 

2000년도에 개봉했던 영화 "퍼펙트 스톰"은

자연재해 장르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거의 누구나 봤을,

당시에 나름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영화임.

그리고 이 영화는 실화를 바탕으로 나왔음.

 

 

 

영화의 줄거리를 보면,

'퍼펙트 스톰'에 등장하는 허리케인이

"인류 역사상 유례없는 역대급 파괴력의, 한번도 지구를 찾지 않았던"

이라는 엄청난 수식어로 나타나 있음.

 

줄거리에 따르면,

1991년 10월에 허리케인 "그레이스"가 다른 2개의 기상전선과 충돌하면서

새로운 또 하나의 허리케인이 탄생했고, 이 허리케인이 그 유명한(?) 역대급 파괴력의 허리케인이라고 했음.

 

 

즉, 영화 '퍼펙트 스톰'에 등장하는 어선인

'안드레아 게일 호'는 허리케인 "그레이스"가 원인이 아니라,

"그레이스"로 인해 발달한 또 다른 허리케인에 의해 침몰되었다는 것인데,

 

 

어쨌든,

줄거리의 단서를 토대로

대체 어떤 허리케인인지 알아봤음.

 

 

 

tropicalatlantic_com_20190314_231110.png

 

http://tropicalatlantic.com/models/models.cgi?basin=al&archive=1991

이 사이트에 들어가면

 

1991년에 북 대서양에서 활동했던 허리케인들 정보를 볼 수 있는데

이 중에서 10월에 활동했던 폭풍은 위 이미지를 보다시피 4개이고,

 

이 4개 중에서도 "Grace" 다음에 발생한 "12L"이라는 허리케인이

영화 '퍼펙트 스톰'과 직접적인 관련이 있어 보임.

(줄거리에서 '그레이스' 다음에 발생한 허리케인이 역대급 허리케인이라고 칭했으므로)

 

 

이 "12L"이라는 허리케인에 대한 정보를 찾아봤음.

 

 

cats.png

 

 

위키백과 (링크 : https://en.wikipedia.org/wiki/1991_Atlantic_hurricane_season ) 에 접속하면

1991년에 활동했던 허리케인들의 자세한 정보를 열람할 수 있는데

스크롤을 계속 내리다보면

허리케인 12L (Hurricane Twelve) 문단을 볼 수 있음.

허리케인 이름 옆에 대놓고 (The Perfec Storm) 이라고 나와 있는 것으로 보아,

 

이 허리케인이 바로 영화 '퍼펙트 스톰'과 직접적인 연관이 있음을 직감할 수 있음.

 

 

1.png

 

해당 허리케인 정보를 열람하니,

옳거니 "안드레아 게일 호(Andrea Gail)"가 언급되어 있음.

이 허리케인이 영화 '퍼펙트 스톰'에 나오는 그 허리케인임이 100% 확실한 순간.

 

 

 

 

 

cats1.png

 

이 허리케인의 세력을 확인해봤더니,

최대풍속 시속 120 km 의 "카테고리 1" 수준...

 

허리케인 등급이 카테고리 1~5인 것을 감안할 때,

이 허리케인의 세력은 허리케인 등급 중에서 최하등급이며,

 

네이버 영화 줄거리에서 설명되어 있는

"인류 역사상 유례없는 역대급 파괴력"이라는 수식어와는

매우 거리가 있어보임.

 

아무리 영화 홍보가 과장이 있어야 한다지만,

이건 너무 말이 안되는 과장으로,

 

이게 얼마나 심한 과장이냐면

 

 

navy_mil_20190314_234250.png


이 위성사진은 2010년 9월,

한반도를 강타했던 태풍 "곤파스"의 위성사진인데

 

미국 합동 태풍경보 센터에 따르면

태풍 "곤파스"가 한반도 강타할 당시의 세력은

시속 120 km ~ 150 km 세력으로

 

영화 '퍼펙트 스톰'의 허리케인과 비슷한 세력임.

 

 

즉, 네이버 영화 줄거리대로 말한다면,

우리나라는 2010년 9월에

인류 역사상 유례 없는, 지구에 찾아온 적이 없는 역대급 최강 태풍이 찾아왔던 셈임.

(?????????????)

 

참고로, 태풍 "곤파스"는

우리나라 역대 태풍 Top 10 에 들지도 못함.

 

 

 

 

 

 

 

게다가

영화에 등장하는 어선 "안드레아 게일" 호가 침몰한 날짜는 아래와 같은데

 

cats4.png

 

위 이미지를 보다시피

배가 침몰한 날짜(Out of Service)는 1991년 10월 28일로,

10월 28일은 허리케인이 전성기를 찍었던 시기도 아님.

 

 

허리케인이 최대풍속 시속 120 km 에 도달했던 시기는 11월 1일로,

배가 침몰한지 이미 한참 지난 뒤임.

 

10월 28일에 허리케인의 최대풍속은 아래와 같음

tropicalatlantic_com_20190315_011602.png

 

10월 28일에 허리케인의 최대풍속은 56 km/h (시속 56 km) 라고 나와 있음.

 

우리나라 기상청이 태풍으로 인정하는 풍속의 기준이

초속 18 m (시속 65 km) 임을 고려하면,

 

배가 침몰할 당시의 허리케인 세력은

태풍 수준에도 못 미치는 약한 강도였던 것임.

 

 

asdf.png

 

https://www.awesomestories.com/asset/view/NEIGHBORS-IN-DEATH-Perfect-Storm-The

https://en.wikipedia.org/wiki/Andrea_Gail

 

 

'안드레아 게일 호'가 침몰한 장소는 정확히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위 2개의 링크에 의하면,

"Sable 섬"에서 북동쪽으로 약 290 km 떨어진 해상에서 침몰되었다는 얘기가 있는가 하면,

다른 매체는 그보다 좀 더 남쪽 지점인 "북위 44 , 서경 56.4" 지점에서 침몰되었다는 얘기도 있음.

 

어쨌든 위 2개의 링크를 종합하면

대략적인 침몰 추정 지점은 위 이미지와 같음. (빨간색 영역으로 표시)

 

 

 

 

이처럼 배가 침몰할 당시의

허리케인의 강도가 약했음에도 불구하고 배가 침몰한 이유는

허리케인 "그레이스"의 역할이 컸음.

 

허리케인 "그레이스"가

배가 침몰하는데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지는 않았지만,

새로운 허리케인 형성이 기여를 했음.

 

 

 

움짤을 보면,

처음에 등장하는 허리케인이 "그레이스"이고,

이 "그레이스"가 동쪽으로 가다가 갑자기 북쪽으로 휘면서

규모가 큰 겨울폭풍(이 겨울폭풍이 영화에 나오는 그 허리케인임)에 흡수되는 것을 볼 수 있음.

(이 과정에서 "그레이스"는 소멸됨)

 

이 겨울 폭풍은 한랭전선을 동반한 차가운 성질의 저기압인데

따뜻하고 습한 성질을 지닌 허리케인 "그레이스"가 겨울 폭풍으로 흡수되면서

수증기를 공급하면서 순간적인 초강풍이 수시로 나타났을 가능성이 높음.

 

(따뜻한 성질의 공기와 차가운 공기간의 온도차이가 클 수록 돌풍의 강도가 더욱 심해짐)

 

 

즉, 배가 침몰할 당시 허리케인의 최대풍속은 고작 시속 56 km 에 불과했지만,

이것은 "평균값"임에 유의해야 함.

 

시속 56 km 으로 분석되었다고 해서

그것이 24시간 내내 계속 56 km 의 풍속이 불었다는 의미는 아님.

어느 순간, 갑자기 초강풍이 불 수도 있는 것임.

 

600px-Halloween_storm_30_oct_1991_1226Z.jpg

 

결국,

허리케인의 세력 자체는 영화 줄거리처럼 역대급이라 하기에는 매우 무리가 있지만,

 

재수 없게도, 당시 배가 위치했던 곳 주변에서

찬 공기과 따뜻한 공기가 충돌하면서

극심한 기상을 겪었을 것이기 때문에, 배가 침몰했을 것임.

 

 

 

 

IP : 1.239.YG.YG
글쓰기


No Subject Name Read Date Vote
앙글앙글한 지효 (1) 알로알로에 725 07:20:10 추천 5
쫀득한 우희 (4) 와우고릴라 695 07:20:01 추천 5
미쳐버린 다이아 정채연 비주얼.gif (4) 라담 508 07:19:54 추천 5
딸기 CF에 도전하는 장원영.gif (5) 라담 394 07:19:46 추천 5
[유로 2020 예선] 포르투갈 다닐루 원더골 & 동점골 (vs 세르비아) (3) 황제펭귄ㅋ 145 07:18:00 추천 5
시미켄 커피이벤트 뽐거지 최신..jpg (8) 프로구램 1936 07:12:12 추천 8
속보)경기전 박태민 세팅중 (6) The1975 1481 07:09:46 추천 18
사실 스타판 도방 문화는 전프로+스타가 시작임 (11) 대굴빡 1003 07:06:52 추천 15
논란의 전국 최고가 삼겹살집 연예인 고객들 (15) 비스티아 2744 07:05:07 추천 7
아직도 '아빠어디가?'를 찾고있는 여자들 (9) 박효신박지성 2673 07:04:54 추천 9
남자 정장 살 때 팁.jpg (7) 인챈트리스 2922 07:04:41 추천 7
아주 빵빵 터지네 ㅋㅋㅋ (8) Baduki 2436 06:55:48 추천 9
면접 가서 만난 개또라이썰 (37) 9499976464 4244 05:57:55 추천 14
???: 방금 제 몸 찍으신거에요? (12) 그립 7370 05:52:57 추천 13
100% 확률로 이국주 (14) 나코나코땅땅 5070 05:39:51 추천 40
아까 여친이 하루만시간을달라고했던사람인데 (17) 자꾸생각나 4465 05:34:51 추천 8
월급 실수령 300에 (31) D적 5199 05:19:04 추천 6
우타하 신음소리 (9) 아이고머리야 3398 05:07:19 추천 8
미국형님 존나 빡쳤다 꺅!!!!!!!!! (13) 재앙이년 6952 05:02:02 추천 31
핫바))난 그래도 6개월한거 치고 늘었다고ㅜ생각한다 (11) Xabre 3760 04:05:53 추천 18
우리나라 통일 됏냐? (37) point 6424 04:03:10 추천 28
북한:ktx깔아줘 (69) 재앙이년 10089 02:54:31 추천 62
계란후라이 초고수 (15) 박고죽자 11158 02:32:08 추천 15
네츄럴 체지방 3%라는 '구포똥개'님 몸변화 (55) Dementor 7920 01:55:32 추천 7
JD x 김하선....선긋기 스킬 (15) 너도라이야 12612 01:39:50 추천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