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실시간인기

3577 29살 내 번돈 다날라갔다. [138]

  • 주소복사
  • 추천 160
  • 비추 18
Minerals : 58,137 / Level : 패왕
DATE : 2021-04-08 04:41:35 / READ : 54671
신고

현물로 몇번 따보니까 그게 내 실력인줄 착각했다

누구나 떠먹여주는 불장에 들어와놓고 거기서 번 걸 가지고

내 실력이라고 착각했다

나이 29에 고등학교 졸업하자마자 중소 공장 드가서

일만 주구장창 계속했다

그렇게 29에 일만해서 1억정도.. 많으면 많고 적으면 적다고 생각되는

돈이다

슬슬 결혼 생각도 할 나이고

내 집도 없다보니

1억정도 모아서 투자에 욕심이 생기더라

그렇게 한두달 주식 공부를 했다

근데 주식 공부 하던 와중에 비트코인이 5천만원 돌파했다고

여기저기 뉴스에 나오길래

비트코인 찾아보니 금보다 뛰어난 가치저장소라며

앞으로 1억까지 바라본다는 사람들의 의견이 적힌 게시물도

몇몇 보았다

호기심에 들어가 본 업비투는 놀랍게도 80% 이상의 코인이

빨간색으로 도배가 되어 있었고

등락률을 살펴보니 기본 20%.. 많게는 70 80 인것도 보였다

주식시장 등락률에 비하면 말도 안되는 수치라서

그걸 본 나는 눈이 돌아가버렸고

호기심에 백만원만 넣어서 코인을 사봤다

놀랍게도 다음날 +30프로의 수익률이 찍혀있었고

이걸 본 나는 눈이 뒤집어졌다

백만원을 넣어서 삼십만원을 벌어서 기뿐게아니라

일억을넣었으면 삼천뭔원을 버는데 나는 병신인가 하는

그런 생각때문에 눈이 뒤집어졌다

그래서 그날 바로 오찬만원들 업비트에 입금했고

현물시장에 유망하다고 하는 코인들을 골고루 골라담아

사놓았고 일주일만에 오천마원이 팔천만원으로 바꼈었다..

그때부터 정신이 나갔는지 내 통장에 있던 돈 대부분을

업비트에 넣고 이것저것 사들이기 시작했는데

코인이 오르는 수치만큼 내리는 수치도 기가막히더라

전날 계좌에 1억5천 찍혀있던게 다음날은 1억3천되있고

그러니까 하루에 소나타 한대값이 오르락 내리락 하더라

그냥 사놓고 존버했으면 다 벌었을텐데

전날 1억5천이 1억3천으로 바뀌니까

5천만원 벌었던거는 생각 안하고 2천만원 잃은 느낌이더라

그래서 연이은 패닉셀로

계좌 잔고는 일주일 만에 7천만원 수준으로 내려왔다

이때부터 본전 생각이 나기 시자작하더라

본전보다 더 미칠것 같았던거는 내가 패닉셀한

일주일만에 두배 세배 가는걸 보니

그게 정말 미칠것 같더라

그때부터 본전생각에 미친듯이 급등주만

골라서 사기 시작하고

급등급락에 패닉셀 하다보니

어느새 5천까지 내려왔더라

이때부터 내가 내가아니었는듯 제정신이 아니었다

어떻게든 본전만 이라는 생각이 간절했고

슬슬 알트 시장 70퍼 80퍼 이런 펌핑을

보기 힘들어 질때 나는 더큰 변동성을 원했고

선물시장은 레버리지가 125배 까지라는 말을보고

1프로 오르면 125퍼 오른다는 생각에 바로 선물시장에 뛰어들었다

1프로만 내려도 청산당하는건 전혀 생각 안하고 말이지

그래도 처음에는 소액만 해보자 해서

천불 정도만 송금시켰다

처음에는 하는 방법을 익히는데 급급하여

오를것같은 느낌만으로 비트코인에 125배 레버리지 롱을 잡은것이


30분만에 +100프로가 넘게 찍히더라

이걸 본 나는 충분히 원금 회복이 가능하다고 판단했고

만불정도를 추가로 송금했다

초심자의 행운이 가장위험하다는 말이 있듯이

이후로 연이은 고배율 청산에 내 계좌는 눈녹듯이 사라졌고

미친듯이 청산 송금 만 반복해서

총 4만불 모두 청산당했다

ㅣ지금 계좌에는 오백만원 남아있고

지금도 정말 얼떨떨하기만 하다

내 집 마련은 이제 꿈도 못꿀거같고

결혼도 포기하는게 맞는거같다

요 몇달간 무슨 일이 있었는지 실감이 안난다

화가나고 슬프기보다 그냥 이게 꿈인가 싶다

정말 꿈 이었으면 좋겠다

글쓰기


No Subject Name Read Date Vote
나띵 캔 스탑 미 암 얼더 웨이 업! (2) 진실의파동 381 16:27:48 추천 6
남자다루기 마스터한 유부녀의 조언 (24) 사수시수 9677 15:50:12 추천 24
여기가 중국이야? 북한이야? (25) 무야호오 5864 15:44:33 추천 34
친구끼리 돈거래하면 안됨. (71) 카드값의노예 17876 14:43:58 추천 32
2021.04.22 (목) 홍피엘 4:4메이저 프로리그 결과...jpg (20) 카비르 5775 14:22:40 추천 25
날씨 좋아서 마당에서 삼겹살 냠냠2 (22) 꿀맛냠냠2 6196 14:15:23 추천 17
점심 목살구웠습니다 (18) 돼현 4625 14:14:25 추천 14
버거킹 주니어와퍼 1900원 이벤트 (37) 토스봇 8256 14:14:09 추천 14
빠구리는 딴 놈하고 해놓고 (101) 갓메시달두 23066 14:10:52 추천 46
똑같은 괴물이 되지 말자고? (45) lIIllllllII 16525 14:01:47 추천 78
코끼리 vs 빠따 든 이대호 jpg (74) 앵쯔 16293 14:00:18 추천 28
전동킥보드가 유행해도 세그웨이는 안 뜬 이유 (27) 쭈꾸미7 15919 13:53:44 추천 22
판녀 사실혼 (34) 보라도리도리 21803 13:30:39 추천 18
ㅇㅎ)최근 신재은 근황.jpg (23) 17+ 라이지 33137 13:30:30 추천 9
요즘 아이들은 모르는 추억의 예능 (55) 와고원정대 17156 13:30:19 추천 17
브레이브걸스 꼬북좌 유정의 배밍아웃 (24) 와고원정대 14469 13:30:14 추천 14
월드컵 준우승을 하고 난 뒤 선수들 표정 (33) 김찬미 19653 13:28:55 추천 13
아파트 창밖으로 던져도 되는거 (36) 고소한칙촉 26640 12:17:57 추천 32
행복의 개인차를 결정짓는 가장 큰 요인.jpg (47) TRIOMPHE 22332 12:08:48 추천 31
노홍철 질문 수위 수준..jpg (31) 17+ 척안의 왕 27266 12:08:37 추천 57
흑노예 릅택동 sns (30) 민간인시작 11407 12:05:35 추천 16
여친 코인 물려서 설거지 하면서도 코인본다 (11) 왕부자! 27107 11:56:51 추천 17
테란해야되는 이유 (40) 앵쯔 19064 11:38:04 추천 35
사람에게 다가와 안기는 아기 바다물범 (29) 쭈꾸미7 18862 11:21:42 추천 19
메시 멀티골 (26) llorente 12290 10:55:55 추천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