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11267 중국 성매매 여자들 경기안좋은 대구 조차 장악 [14]

  • 주소복사
  • 추천 5
  • 비추 1
6
dsafdsaf ()
Minerals : 77,935 / Level : 제왕
DATE : 2019-10-23 23:41:14 / READ : 7727
신고

대구시가 불법 성매매 근절을 위해 실시한 ‘민·관합동 야간단속’이 실효성을 거두려면 적잖은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대구시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후 대구경찰청·시교육청·달서구청 직원·성매매피해자 상담소 관계자 50명과 함께 불법 성매매방지를 위한 첫 민·관합동단속을 실시했다.

성매매집결지(자갈마당) 폐쇄조치 이후 성매매 행위가 도심 골목으로 파고드는 이른바 ‘풍선효과’를 차단해보기 위한 방편이다. 매월 실시되는 합동단속의 첫 대상지는 성서 이마트 일대 유흥업소가 밀집된 달서구 이곡동. 단속반은 10개팀(각 5명씩)으로 나눠 오후 8시에서 9시30분까지 팀당 6~10곳의 유흥업소를 찾았다.

중점 단속사항은 △출입구 등에 유흥종사자가 잘 볼 수 있는 곳에 안내게시물 부착여부(유흥주점) △댄스 플로어 설치 위반여부(단란주점) △여성 도우미 및 보도방 연계여부, 주류판매 금지(노래연습장) △무자격안마사 여부 및 내부욕조 설치유무 확인(안마시술소) △청소년 유흥접객원 고용 유무 등이다.

다소 이른 시간에 진행된 첫 단속때는 모두 74개 유흥업소를 방문했지만 업소 이용객 자체가 없다보니 과징금 부과 등의 조치보다는 대부분 계도 활동에 그쳤다. 이 때문에 단속방법에 있어 적잖은 해결과제도 함께 노출됐다.

우선 단속시간이 너무 이르다는 점이 지적됐다. 단속때 해당 업소에는 업주 주인만 자리를 지킨 경우가 태반이었다고 한다. 손님이 없다보니 여성 유흥종사자와 대면할 기회가 없었다. 노래연습장에 술이 반입되는지 확인하는 일은 언감생심이었다. 이에 현장적발 등 실질적 단속을 위해선 단속시점을 소위 ‘2~3차 술자리’가 몰리는 밤 10시 이후로 옮기는 방안이 내부에서 거론됐다.

단속이 8개구·군 순회 및 계도쪽에 초점이 맞춰진 것을 조정할 필요성이 제기되기도 했다. 단속과정에서 불법 성매매행위가 의심되는 곳은 따로 체크해 경찰에 명단을 한꺼번에 건네 처벌토록 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불법 성매매 행위가 횡행하는 지역을 집중 점검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있다.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다는 얘기다. 최근엔 태국·중국 등 외국인 여성들이 유흥업소에 많이 종사하는 것으로 알려지자 단속시 해당 국가 언어에 능통한 이들을 포함시키는 방안이 강구되고 있다.

다음달에는 북구, 연말엔 수성구·동구지역을 대상으로 성매매 합동단속이 진행된다.

대구시 관계자는 “경찰, 소방당국, 위생담당자들이 단속에 동행하니 긴장감을 유도하는 효과는 분명 있었다”면서 “앞으론 실효성있는 단속활동 방안을 찾는 데 더 집중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http://www.yeongnam.com/mnews/newsview.do?mode=newsView&newskey=20191021.010060730170001

---------

 

한국 도시.시골 막론하고  없는 곳이 없는  중국 매춘부들 ... 

 

이제 경기 안좋다는 대구 마져 점령하고    외국어 능통자가 성매매 단속해야 될 상황까지 오게 만듬  

 

 

 

 

 

 

IP :


NoSubjectNameReadDateVote
11275정보팝콘tv 비제이 술먹방도중 여게스트 준강간혐의로 구속 백수탈출앙75201:10:30비추 1
11274정보삭제된 게시물존코너1482019.11.11-
11273정보“韓, 3일만에 사실상 사형선고”… 北주민 추방에 국제사회 비판 (9)아이스 헐크19782019.11.08추천 3
11272정보다이어트 약의 불편한 진실 (2) dydehfdldbd17942019.11.08비추 3
11271기타단독] "16시간 일하고 영양실조로 숨져"..'참혹한 노역' 증언 (13) rsklakrz334603:45:08추천 2
11270기타"올해의 영화" 쏟아지는 호평…오스카 넘본다 (3) rsklakrz24532019.11.04비추 1
11269정보“한국 내년 성장률 1.6%”...올해보다 암울한 전망뿐 (11) 테란하는홍진호14502019.10.31추천 7
11268기타ILO "일제강점기 징용은 강제노동 규제 협약 위반" (5) rsklakrz9752019.11.04추천 1
11267정보중국 성매매 여자들  경기안좋은 대구 조차 장악   (14) 17+ dsafdsaf77272019.10.23추천 4
11264정보불산수출규제 현황 (18) 흑형의봉놀림38572019.10.16비추 4
11258기타소녀상 전시 방해한 日 로비…‘친일파 양성’에 1조 (7)rsklakrz18662019.10.08추천 3
11257기타" 조현아 특혜 공무원에 '봐주기' 징계  rsklakrz24002019.10.08추천 1
11256IT"경연곡 미리 알고…립싱크해도 1등" 스펙도 몰아주기 (6) rsklakrz40272019.10.07추천 5
11254기타“8년간 살인 14건 성폭력 30건” 이춘재 그림 그려가며 (12) rsklakrz40802019.10.03-
11253기타해외 라면 가져가면 벌금 폭탄? (4) rsklakrz46072019.09.30-
11252기타'LCD 원조' 日의 몰락…재팬디스플레이, 결국 대만에 넘어갔다 (14) rsklakrz33562019.09.28추천 8
11251기타우리나라에 여대생 스폰이 많은 이유? 알고보니 중국여자 유학생들  (9) dsafdsaf89472019.09.24추천 7
11250기타美, 한국 '예비 불법 어업국' 지정 (6) 포도x오렌지32492019.09.20추천 10
11249정보OECD '' 일본성장률0.3상승 / 한국성장률 0.3추락 '' (13) 포도x오렌지18882019.09.20추천 3
11248기타고바야시 히로시마대 교수 "日가타카나, 신라서 유래"  (2) mksdks16192019.09.18추천 6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