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11231 "전쟁해 찾자" 망언 놓고 日정부, 독도엔 침묵·쿠릴엔 "부적절"

  • 주소복사
  • 추천 0
  • 비추 1
31
mksdks ()
Minerals : 1,055,921 / Level : 총수
DATE : 2019-09-02 21:35:24 / READ : 1075
신고

스가 관방, 마루야마 의원 망언에 "개개 의원 발언..논평 삼갈 것"
동일인의 "전쟁으로 쿠릴 되찾자" 발언 땐 "누가 봐도 부적절" 비판 
마루야마 소속 정당은 "무슨 죄냐" 적반하장.."의원직 사퇴해야" 목소리도

일본유신회 마루야마 호다카 중의원 의원 [의원 홈페이지 캡처]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일본 정부가 '전쟁으로 독도를 되찾자'는 자국 국회의원의 도발적 망언에 대해 논평을 피하며 사실상 방치하고 있다.

같은 의원이 지난 5월 일본이 '북방영토'라 부르는 남쿠릴열도 4개 섬을 두고 비슷한 망언을 했을 때 "진정 유감"이라며 서둘러 러시아 달래기에 나섰던 것과 달리 독도에 대한 망언은 방조한다는 인상을 준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2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NHK로부터 국민을 지키는 당' 소속 마루야마 호다카(丸山穗高·35) 중의원 의원이 지난달 31일 독도를 "전쟁으로 되찾을 수밖에 없는 것이 아닐까"라고 트위터에 쓴 것에 관해 "개개 의원의 발언에 정부가 논평하는 것은 삼가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한국 국회의원들이 독도를 방문한 것에 관해서는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가 역사적으로도 국제법상으로도 명확하게 일본 고유의 영토인 점에 비춰보면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다"고 주장했다.

스가 장관의 이날 발언은 마루야마 의원이 지난 5월 쿠릴 4개 섬을 방문한 자리에서 '전쟁을 해서라도 되찾아야 한다'는 취지의 발언 했을 때 했던 반응과는 딴판이다. 쿠릴 4개 섬은 러일 간 영토 갈등 지역으로 러시아가 실효 지배하고 있다.

"전쟁으로 독도 되찾자" 망언 올린 일본의원 트위터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전쟁으로 독도를 되찾자'는 취지의 망언을 담은 일본 마루야마 호다카(丸山穗高·35) 중의원 의원의 트위터 글. 그는 지난달 31일 올린 트위터 글에서 한국 의원들의 독도 방문과 관련해 자신의 트위터에 "전쟁으로 되찾을 수밖에 없는 것 아닐까", "우리(일본) 고유의 영토인 '다케시마'가 불법점거자들에게 점거돼 있다", "각종 유사시에 자위대를 파견해 불법점거자를 배제하는 것 이외에 어떻게 되찾을 수 있을까" 등의 글을 적었다. 2019.9.1 bkkim@yna.co.kr

스가 장관은 이 발언이 알려진 지난 5월 14일 오전 기자회견에서 "진정으로 유감이다, 정부의 입장과 전혀 다르다"며 "외교 협상에 따라 '북방영토' 문제의 해결을 지향하겠다는 정부의 방침에 변함이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같은 날 오후 기자회견에서도 "누가 보더라도 부적절한 발언"이라고 마루야마 의원을 재차 비판하며 러시아 달래기에 힘을 쏟았다.

스가 장관이 마루야마 의원의 비슷한 발언 중 독도 관련 발언에 대한 비판에 소극적인 것은 유독 한국에 고자세인 아베 신조(安倍晋三) 정권의 외교 행태를 반영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에 따라 마루야마 의원의 독도 망언에 대해 일본 정부와 정치권이 어떤 대응을 할지가 일본이 악화 일로를 걷고 있는 한일 관계를 개선하는 데 얼마만큼 성의를 가졌는지를 판별하는 재료가 될 것이라는 분석도 제기된다.

쿠릴 관련 발언이 나온 뒤 비판이 쏟아지자 일본 중의원은 마루야마 의원에 대한 규탄결의안을 가결한 바 있다.

일본 정부가 마루야마 의원의 망언에 입을 다물고 있자, 그가 소속된 'NHK로부터 국민을 지키는 당'은 "무슨 죄를 저지른 거냐"고 오히려 적반하장의 자세를 보였다.

IP :


NoSubjectNameReadDateVote
11247기타"아베의 고노 방위상 기용 검토, 韓에 잘못된 신호 안주려는 것" (1) mksdks7972019.09.09-
11234기타멋대로 극우라 지칭하는 민주당 논란 (3) 소울커맨더11372019.09.06추천 6
11233기타 [단독] '반일 종족주의' 학자의 민낯.."日 극우 돈 받았다 (2) mksdks9032019.09.05비추 3
11231기타"전쟁해 찾자" 망언 놓고 日정부, 독도엔 침묵·쿠릴엔 "부적절" mksdks10752019.09.02비추 1
11229기타‘혐한’ 방송으로 월 2500만원 버는 유튜버 (30) 빨간애벌레61672019.08.28비추 2
11228기타‘희귀한 술주정 1위’…석촌 호수에 등장한 50대 충격 술주정(영상) (1) 빨간애벌레43742019.08.28비추 3
11227정보영국 중앙은행 총재 "디지털 통화, 달러 대체할 예비 통화될 수도" (20) 스트로우베리14302019.08.27비추 3
11226기타 교묘한 일본의  아베 꼼수 담화 (7)ziskddlfqhs21902019.09.13추천 2
11225기타“한명만 상처받길 원치 않아” 두 여성과 동시 결혼한 남성 (7)rhdiddl021939382019.08.20추천 1
11224기타반토막 난 식사량에 '분노'한 강아지..주인은 맴찢rhdiddl021925722019.08.20비추 10
11223기타승무원 유니폼 ‘아름다움’에 감춰진 불편한 진실? 17+rhdiddl021925492019.08.20비추 6
11222기타철구, 군필자 화나게 만든 이유... 인터넷 방송사고들 살펴보니  (2) 17+rhdiddl021945952019.08.19비추 4
11221기타“‘실종 경보’ 내려라, ‘살’이 사라졌다”…반쪽된 에일리 근황 (1) 17+rhdiddl021918052019.08.19비추 2
11220기타“배달 앱으로 냉면 시켰는데, ‘배달 되어서는 안되는 것’이 왔네요” (1)rhdiddl021928452019.08.18비추 2
11219기타보라카이 해변을 다시 폐쇄시킨 한 ‘여성의 행동’ (1) 17+rhdiddl021916102019.08.18-
11217기타BJ 이기광, 왁싱 생방송 中 여친 하반신 노출시켜 (30) 17+rhdiddl021972462019.08.18추천 5
11215기타경제 파탄 나자 성매매하려 '팬티 차림'으로 거리 나온 베네수엘라 10대 소녀들 (11) 17+카와이56152019.08.12추천 6
11213기타“언제까지 일본 탓?” vs “조선일보는 아베 기관지?” (23)ziskddlfqhs11712019.08.11비추 1
11212기타뉴욕타임, 日 '언론통제' 실태 조명…아베"독재국가 같다" (3) ziskddlfqhs10332019.08.11-
11211기타트럼프 '친서' 언급 후 몇 시간 만에 미사일 발싸 미국반응 ? ziskddlfqhs7942019.08.10-
글쓰기

유저뉴스의 TODAY BEST

추천 많은 글

추천된 글이 없습니다.

조회 많은 글

    조회된 글이 없습니다.

댓글 많은 글

    댓글이 달린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