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11231 "전쟁해 찾자" 망언 놓고 日정부, 독도엔 침묵·쿠릴엔 "부적절" [1]

  • 주소복사
  • 추천 1
  • 비추 1
17
mksdks ()
Minerals : 1,639,516 / Level : 총수
DATE : 2019-09-02 21:35:24 / READ : 1901
신고

스가 관방, 마루야마 의원 망언에 "개개 의원 발언..논평 삼갈 것"
동일인의 "전쟁으로 쿠릴 되찾자" 발언 땐 "누가 봐도 부적절" 비판 
마루야마 소속 정당은 "무슨 죄냐" 적반하장.."의원직 사퇴해야" 목소리도

일본유신회 마루야마 호다카 중의원 의원 [의원 홈페이지 캡처]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일본 정부가 '전쟁으로 독도를 되찾자'는 자국 국회의원의 도발적 망언에 대해 논평을 피하며 사실상 방치하고 있다.

같은 의원이 지난 5월 일본이 '북방영토'라 부르는 남쿠릴열도 4개 섬을 두고 비슷한 망언을 했을 때 "진정 유감"이라며 서둘러 러시아 달래기에 나섰던 것과 달리 독도에 대한 망언은 방조한다는 인상을 준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2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NHK로부터 국민을 지키는 당' 소속 마루야마 호다카(丸山穗高·35) 중의원 의원이 지난달 31일 독도를 "전쟁으로 되찾을 수밖에 없는 것이 아닐까"라고 트위터에 쓴 것에 관해 "개개 의원의 발언에 정부가 논평하는 것은 삼가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한국 국회의원들이 독도를 방문한 것에 관해서는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가 역사적으로도 국제법상으로도 명확하게 일본 고유의 영토인 점에 비춰보면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다"고 주장했다.

스가 장관의 이날 발언은 마루야마 의원이 지난 5월 쿠릴 4개 섬을 방문한 자리에서 '전쟁을 해서라도 되찾아야 한다'는 취지의 발언 했을 때 했던 반응과는 딴판이다. 쿠릴 4개 섬은 러일 간 영토 갈등 지역으로 러시아가 실효 지배하고 있다.

"전쟁으로 독도 되찾자" 망언 올린 일본의원 트위터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전쟁으로 독도를 되찾자'는 취지의 망언을 담은 일본 마루야마 호다카(丸山穗高·35) 중의원 의원의 트위터 글. 그는 지난달 31일 올린 트위터 글에서 한국 의원들의 독도 방문과 관련해 자신의 트위터에 "전쟁으로 되찾을 수밖에 없는 것 아닐까", "우리(일본) 고유의 영토인 '다케시마'가 불법점거자들에게 점거돼 있다", "각종 유사시에 자위대를 파견해 불법점거자를 배제하는 것 이외에 어떻게 되찾을 수 있을까" 등의 글을 적었다. 2019.9.1 bkkim@yna.co.kr

스가 장관은 이 발언이 알려진 지난 5월 14일 오전 기자회견에서 "진정으로 유감이다, 정부의 입장과 전혀 다르다"며 "외교 협상에 따라 '북방영토' 문제의 해결을 지향하겠다는 정부의 방침에 변함이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같은 날 오후 기자회견에서도 "누가 보더라도 부적절한 발언"이라고 마루야마 의원을 재차 비판하며 러시아 달래기에 힘을 쏟았다.

스가 장관이 마루야마 의원의 비슷한 발언 중 독도 관련 발언에 대한 비판에 소극적인 것은 유독 한국에 고자세인 아베 신조(安倍晋三) 정권의 외교 행태를 반영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에 따라 마루야마 의원의 독도 망언에 대해 일본 정부와 정치권이 어떤 대응을 할지가 일본이 악화 일로를 걷고 있는 한일 관계를 개선하는 데 얼마만큼 성의를 가졌는지를 판별하는 재료가 될 것이라는 분석도 제기된다.

쿠릴 관련 발언이 나온 뒤 비판이 쏟아지자 일본 중의원은 마루야마 의원에 대한 규탄결의안을 가결한 바 있다.

일본 정부가 마루야마 의원의 망언에 입을 다물고 있자, 그가 소속된 'NHK로부터 국민을 지키는 당'은 "무슨 죄를 저지른 거냐"고 오히려 적반하장의 자세를 보였다.

IP :


NoSubjectNameReadDateVote
-공지사항[공지] 특정인물 사기사건 게시물과 관련하여 안내드립니다. (17) YGOSU55152020.03.19-
11525기타“박사방에 돈 넣었다”…40대 남성 한강 투신 와고조커6206:26:53-
11523기타"내 주변 남자들도?" 'n번방' 사태에 불안 느끼는 여성들와고조커2792020.03.28-
11522정보터졌다! 이번엔 중국판 N번방ㅋㅋ (2) 국산에도품번을4522020.03.28-
11521정보개학연기 이러다가 9월까지미뤄질까 (1) 쿼러타임2462020.03.28-
11520기타주유소 휘발유값은 왜 안내리냐? (13)파란물견12072020.03.28추천 1
11519기타뇌절주의) 교육부 4월 까지 개학연기 (1)집중공격11832020.03.28비추 10
11518기타여자 화장실 좋게 만들고 남자 화장실 없애버린 수유역 스타벅스의 남성용 공중화장실 수준 (1)와고조커14362020.03.28비추 4
11517기타신개념 마케팅 기법 (7) 와락13822020.03.27추천 8
11515기타"개학 더 미룰 순 없어"…국민 49% '4월 개학' 찬성 (14) 와고조커10312020.03.27추천 4
11514기타남자버전 n번방 (3) Xboxpad14292020.03.27추천 6
11513기타3경 2천조 증발 희망의초록색10692020.03.27추천 1
11512기타[속보]문재인 대통령 취임 후 첫 서해수호의날 추모 참석 (4) 제발좀잘하자4432020.03.27추천 2
11511기타20대여성   알몸 차림으로도시활보 (6) 죠지15162020.03.27추천 5
11510기타이게......... 나라다.............. 한번도 경험 못한 그 나라 (5) 병신을보면우는개8022020.03.26-
11509기타속보) N번방 진짜 가해자 떴다 (7) 호롤로로롤롤로21902020.03.26추천 11
11508기타의사들 “지쳤다. 이제라도 외국인 입국 막아달라” (4) 갤로트포8812020.03.26추천 7
11507기타대체 이게 무슨 소린지 설명좀  (3) (27살무직백수)4132020.03.26-
11506기타"그때 그거" 이란의 성지, 코로마19 발병후 혓바닥으로 이곳의 성물을 핥는 남자 (3) Mowl4162020.03.26-
11505기타텔레그램 n번방, 피해자를 비난하는 사람들 짬주임4062020.03.26비추 3
11504기타[전문] '음주운전' 환희, 자필 사과문 공개 "숙취 없을 거라 생각"...gisa (72) 풋볼77602020.03.26추천 1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