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11212 뉴욕타임, 日 '언론통제' 실태 조명…아베"독재국가 같다" [3]

  • 주소복사
  • 추천 4
  • 비추 4
Minerals : 1,616,341 / Level : 총수
DATE : 2019-08-11 13:37:27 / READ : 1206
신고
"헌법에 언론자유 보장된 민주주의 국가지만, 독재체제 연상시키는 행동해"
日 언론자유 순위 아베 정권 후 32위→67위 급락…기자단 제도 폐해 지적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미국 언론이 일본의 악화된 언론자유 실태를 지적하며 "독재국가 같다"고 비판하는 기사를 실었다.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는 5일 게재된 인터넷판 기사에서 "일본은 언론의 자유가 헌법에서 소중히 다뤄지고 있는 현대 민주주의 국가이지만, 정부는 가끔 독재 체제를 연상시키는 행동을 한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어떤 언론인들의 기자회견 접근을 거부하거나 기자들을 통제하기 위해 정치와 언론사 경영진 사이의 사교 관계를 활용한다"고 지적했다.

신문은 이렇게 일본 정부의 언론관을 비판하면서 도쿄신문 사회부의 여성 기자인 모치즈키 이소코(望月衣塑子·44)의 사례를 소개했다.

모치즈키 기자는 하루 두차례 진행되는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의 정례 기자회견에서 끈질긴 질문을 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스가 장관이 성의 없게 답변을 하자 그는 한 기자회견에서 23회나 비슷한 질문을 반복해 통상 10분 정도인 기자회견 시간이 40여분으로 길어진 적 있다.

스가 장관은 이와 관련해 도쿄신문에 '추측에 근거한 부적절한 질문을 반복한다'며 모치즈키 기자를 기자회견에 보내지 말 것을 요구했고, 언론계는 거세게 반발했다.

지난달 4일 열린 관방장관 기자회견에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이 모치즈키 이소코 도쿄신문 기자를 지목하는 모습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달 4일 열린 관방장관 기자회견에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이 모치즈키 이소코 도쿄신문 기자를 지목하는 모습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뉴욕타임스는 기사에서 스가 장관이 기자회견에서 도쿄신문 기자의 질문에 대해 "당신에게는 답할 필요가 없습니다"고 말했다는 에피소드를 소개했다.

또 지난 3월에는 스가 장관 등 일본 정부에 대해 언론인들 600명이 집회를 열고 '진실을 위한 싸움'을 호소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뉴욕타임스는 이런 상황의 배경에 '기자클럽(기자단)' 제도가 있다고 지적하며 "(기자들이)클럽에서 배제되거나 정보에 접근하는 특권을 잃어버릴 것을 우려해 당국자와의 대립을 피하는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뉴욕타임스의 이 기사는 아사히신문과 도쿄신문 등에 보도되는 등 일본 언론들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일본의 언론자유 수준은 지난 2012년 제2차 아베(安倍) 정권 출범 이후 급격히 낮아졌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국제 언론감시단체인 국경없는기자회(RSF)가 매년 발표하는 세계언론자유지수(World Press Freedom Index) 평가에서 일본은 2011년 32위였다가 올해 4월에는 67위로 하락했다.

IP :


NoSubjectNameReadDateVote
11411정보코로나 확진자 현황 (4) 닉있노7582020.02.27-
11409기타中유학생, 韓코로나에 "입국 포기"···30명 예상 셔틀버스 1명뿐 (2)이시국10722020.02.25-
11403기타(속보) 홍콩도 한국인 입국 금지 결정 (1) 색경박세당8612020.02.25-
11402기타검사도 안 받고 그냥 '하선'…日 방역 곳곳에 구멍  (2) lilililiilil4672020.02.23비추 1
11401기타신천지 '추수꾼' 막아라"..미사 중단에  지령은 진짜 !! (2)lilililiilil6802020.02.23추천 2
11400기타“신도여 일반 교회로 가라” 신천지 지령  진짜? 가짜? lilililiilil5072020.02.23비추 1
11399기타"크루즈에서 내리게 해주세요"…승무원들도 과로에 감염 불안 lilililiilil31792020.02.13-
11398기타日 크루즈선에서 44명 또 감염...갈팡질팡 대응 총 218 (2) lilililiilil13322020.02.13추천 1
11397기타日 크루즈선에서 39명 추가 감염 확인...日 감염자 200명 넘어 (3) skldkzis7782020.02.12-
11396기타오락가락·엇박자…사태 키운 ‘일본 크루즈 대책’ skldkzis4752020.02.12-
11395기타짜파구리 들고 제시카송 흥얼대며…韓 영화관 줄 서 (4) skldkzis26842020.02.12비추 1
11394기타3차 전세기, 우한으로 출발Not Orange4182020.02.11-
11393기타' 일본 크루즈 또 무더기 확진…135명 감염  (3) skldkzis7882020.02.11추천 4
11392기타세oo 이후 이런데 아직도있네 다단계는 조심해야되... 좋청5112020.02.11-
11390기타[속보]日 “크루즈선서 130명 이상 신종 코로나 감염 ? (3)skldkzis6522020.02.10추천 2
11389기타크루즈선 확진 70명으로..한국인 "언제쯤 나갈 수 있나" (1)skldkzis7122020.02.10-
11387정보퇴행성관절염…무릎이 보내는 경고 신호 Lamborghini7242020.02.09-
11386기타'무더기 감염'64 日 크루즈선 탑승 한국인, 9명 아니었다 (1) skldkzis6182020.02.08-
11385정보우리 전세기로 중국적 가족 데려온다 (2) 도비두기25922020.02.07추천 1
11384기타현재까지 "41명 감염" 일본 크루즈선 내부 상황은 skldkzis4902020.02.07-
글쓰기

유저뉴스의 TODAY BEST

추천 많은 글

추천된 글이 없습니다.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