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10271 이낙연 총리 “기준금리 인상 생각할 때 됐다” [4]

  • 주소복사
  • 추천 0
  • 비추 0
28
dksklsagdska (14.34.YG.220)
Minerals : 219,640 / Level : 부자
DATE : 2018-09-15 01:45:15 / READ : 540
신고

압박성 발언에 채권 금리 급등

이낙연 국무총리가 13일 국회에서 열린 제364회국회(정기회) 제5차 본회의 정치분야 대정부질문에서 답변하고 있다. 2018.9.13 [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의 기준금리 인상 압박성 발언에 채권시장이 충격에 휩싸였다. 

정부 부동산 대책 발표를 앞두고 13일 국회 대정부질문에 출석한 이 총리는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과 관련해 “금리를 올리지 않으면 자금 유출이나 한국과 미국의 금리 역전에 따른 문제, 가계부채 부담 증가도 생길 수 있다”며 “(기준금리 인상을) 심각하게 생각할 때가 충분히 됐다는 데 동의한다”고 밝혔다. ‘금리가 문재인 정부 정책의 딜레마가 될 것’이라는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답하면서다. 

이 총리는 “(박근혜 정부) 당시 금리 인하가 나름의 이유는 있었겠지만 결국은 빚 내서 집 사자는 사회적인 분위기를 만들었고 가계부채의 증가를 가져온 역작용을 낳았다”며 “정부가 바뀐 뒤 금리정책에 대해 여러 고민이 없지 않았지만 고민의 틀을 벗어나지 못한 것이 사실”이라고 말했다. 

금리 인상을 압박하는 이 총리의 발언이 전해지며 채권 금리는 급등(채권 가격 하락)했다. 이날 국고채 3년물 금리는 전날보다 0.028%포인트 오른 1.921%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 한때 순식간에 0.04~0.05%포인트 치솟았지만 오후 들면서 상승폭을 줄였다. 이 총리의 발언이 금리 인상론을 재점화한 것으로 시장이 받아

IP : 14.34.YG.220


NoSubjectNameReadDateVote
-공지사항와이고수에서 웹 개발자를 모집합니다. (83) YGOSU53652018.09.12비추 27
-공지사항전략전술 게시판 스타크래프트 대회 안내 (14) YGOSU65552018.09.14추천 27
-공지사항즐거운 한가위 보내시길 바랍니다! (31) YGOSU170813:32:48비추 57
10281게임PlayStation Classic 소개 (1) 와tothe고4512018.09.20추천 2
10280정보트럼프 '엄지척' 트윗…"北 로켓·핵실험 없을 것"(종합) (1)나의엄마4192018.09.19추천 1
10279정보들리나요, 내 몸이 보내는 SOS (1)나의엄마7412018.09.19추천 1
10278정보대전동물원 퓨마 탈출부터 사살까지…긴박했던 4시간 30분 (2)나의엄마2052018.09.19-
10277정보北과 면담취소 배경…이해찬 “당 대표-김영남 따로 만나려 했는데” (1)나의엄마1722018.09.19-
10276정보靑 "남북정상, 오늘 선언을 통해 실질적 종전을 선언" (1)나의엄마1032018.09.19-
10274정보日도 연금 논쟁 불붙나…아베, '수급개시 70세이후 가능' 추진 (1)오나수나3832018.09.17비추 1
10273IT[Case Study] 왜 가난한 사람도 아이폰을 사는가 (4)카와이8112018.09.17추천 5
10272기타UNDP "한국, 성평등 수준 세계 10위" (3)비스티아9602018.09.15추천 3
10271기타이낙연 총리 “기준금리 인상 생각할 때 됐다” (4) dksklsagdska5402018.09.15-
10267기타`강민경` 아찔한 뒤태 노출 '볼륨감 넘치는 엉덩이 + 잘록한 허리' (1) 17+ 주내미24762018.09.14비추 3
10266기타양예원 근황` 남친과 여행? "실장은 죽었는데" "즐거워 보여" 회 들고 사진 (1) 주내미8122018.09.14-
10265기타성매매 관두면 2260만원 지원.."사회복귀 기회" vs "혈세지원"  (4) 17+비스티아4792018.09.13-
10261기타일자리엔진 멈췄다..실업자,청년실업률 외환위기후 최악 (8) 캡틴와메리카5722018.09.12-
10259기타"하루아침에 가정이 박살"…남편 '강제추행' 억울호소한 아내 (3)카와이10812018.09.08추천 5
10258IT샤오미 '포코폰'이 불러일으킨 스마트폰 가성비 논란 (7)카와이21012018.09.07추천 2
10257기타10월 전역자부터 군 복무 단계적 단축, 국무회의서 확정 (5) 카와이12572018.09.04추천 5
10256IT[잇츠IT] LG는 왜 비슷한 스마트폰들을 내놓을까카와이13532018.09.03추천 1
10255스포츠베트남 기자 "박항서 비난 극히 일부, 기사 쓸 정도 아냐…그냥 무시해"[자카르타AG]카와이16802018.09.01추천 1
10254기타"방사능 오염수 92만 톤 방류 추진"…日 어민들 '발칵' (3)카와이13132018.09.01추천 1
글쓰기

유저뉴스의 TODAY BEST

추천 많은 글

추천된 글이 없습니다.

조회 많은 글

    조회된 글이 없습니다.

댓글 많은 글

    댓글이 달린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