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6988 불난 집에서 미쳐 탈출하지 못한 소녀 [4]

  • 주소복사
  • 추천 1
  • 비추 0
Minerals : 763,504 / Level : 재벌
DATE : 2019-08-11 01:55:21 / READ : 1328
신고

https://www.bestgore.com/burn-victim/young-girl-burns-alive-morocco/

 


 

해석)

A young girl burned to death in her home when a cell phone charger exploded, causing the massive fire. This happened in Sidi Allal Bahraoui, Morocco. Hiba was asleep in her bed when the fire started. Her mother and sister managed to get out of the building and were taken to the hospital, while several volunteers tried to help the child, with no success. She couldn’t not get out due to the location of the fire and the metal bars over the window.

휴대폰 충전기 폭발로 인해 시작된 화재로 소녀가 목숨을 잃었습니다. 모로코에서 일어난 일입니다. 그녀의 엄마와 언니는 탈출하여 병원으로 이송되었으나, 많은 자원가들의 도움에도 불구하고 소녀는 구할 수 없었습니다. 화재가 발생한 위치와 창문에 설치된 금속 난간 때문에 탈출하지 못한 것입니다.

The community is angry at the lack of urgency the firefighters show. Taking more than half an hour to reach the scene, and not bringing adequate equipment to handle the fire. The water could barely reach Hiba’s window and the ladders were not tall enough to be of any assistance.

긴급함을 찾아볼 수 없는 소방관들에게 시민들은 분노했습니다. 화재 현장 도착까지 30분 넘게 걸리는가 하면, 화재 진압에 적합한 장비를 구비하여 오지도 않았습니다. 물줄기는 겨우 창문에 닿는 수준이였고 사다리를 사용하기엔 너무나도 짧았습니다.

IP :


NoSubjectNameReadDateVote
공지사항★공포영화 리뷰 공지&목록★ (7)루나636252015.01.07추천 5
7011우리에게 내일은 없다. | 보니 & 클라이드 (2) Mysterious3082019.08.21추천 1
7010(실화)유흥주점 청산가리-1 (1)오르가슴7712019.08.20-
7009플로리다에 존재하는 악마의 나무, 평범했던 나무가 악마의 나무라 불린 이유는? (18) Mysterious65502019.08.19추천 22
7008남포동 극장 자살사건 (2)오르가슴6112019.08.19추천 2
7006범행도구 구입 후 웃고 떠드는 고유정 대낄이9012019.08.18추천 5
7005고유정이 구입했다는 전기톱 (2) 대낄이11322019.08.18추천 1
7004얼룩말 살인사건 (8) Mysterious72362019.08.17추천 20
7003구글맵에 모자이크 처리된 주택 (3) 대낄이14662019.08.16추천 5
7001게인즈빌의 리퍼 '대니 롤링' | 살인자 이야기 (17) Mysterious25582019.08.15추천 23
7000용현동 굴다리다방 흉가 (1)오르가슴12522019.08.13추천 6
6999미국판 암수살인? 70여명의 목숨을 앗아갔다 주장하는 남성 (6) Mysterious56862019.08.18추천 11
6997잭슨빌의 교살범이라 불린 남성 (9) Mysterious47862019.08.18추천 16
6996여기사람들은.. (14)Hibye020611252019.08.12비추 1
6994독서실 총무하면서 겪은 썰 2  (5) 공업울트라10132019.08.11추천 1
6993독서실 총무하면서 겪은 썰 (2) 공업울트라11462019.08.11추천 2
6992개쌉극혐주의) 피라냐에 의해 뼈만 남은... (61)스윗투스268732019.08.11추천 18
6989혐주의) 노숙자 "사냥" (9)스윗투스21822019.08.11추천 1
6988불난 집에서 미쳐 탈출하지 못한 소녀 (4)스윗투스13282019.08.11추천 1
6987사다리에서 떨어지는 남성스윗투스8762019.08.11비추 1
6986혐주의) is 샷건 처형 (14)스윗투스21612019.08.11추천 5
글쓰기

공포/미스테리의 TODAY BEST

추천 많은 글

추천된 글이 없습니다.

조회 많은 글

    조회된 글이 없습니다.

댓글 많은 글

    댓글이 달린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