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1267 새는 알아차리지 못한다. [2]

  • 주소복사
  • 추천 0
  • 비추 0
Minerals : 471,680 / Level : 재벌
DATE : 2020-01-16 04:22:27 / READ : 380
신고

 

하루에 잠을 2~3시간 밖에 못자는 생활을 3일정도 반복하고 

몸을 깨끗이 씻은 뒤 따뜻한 전기장판 위에서 잠을  ,

하루종일 아무것도 먹지 않고 일을 하고   밥을 먹을 ,

이 두가지 경우 평소보다  많은 행복감을 느낀다

그건 도파민 떄문이다

여기서 말하는 도파민이란 생존에 유리한 행동을 했을  나오는

생존 호르몬이다 

이 도파민이 가장 많이 분출되는 시점은 처음보는 이성과 섹스를   이다.

섹스는 종족번식에 꼭 필요한 행위이고 

남성은 많은 여성과 섹스를 하여 dna 널리 퍼트리도록 설계되어 있다.

그렇기 떄문에 당연한 이치로 처음보는 이성과 섹스를  

생존호르몬인 도파민이 여성보다  많이 분비된다.

여기서 중요하게 집고 넘어가야 할점은 

남성은 새로본 여성과 섹스를 할때 도파민이 가장 많이 분출되는 점이다.

다른 전제를 하나 설명하겠다.

새에 발을 잡고 모니터 화면으로  비행영상을 보여주면 새는 날개짓을 한다.

새의 뇌는 실제 날고있는 상황과 모니터속 화면을 혼동한다는 것이다.

 

우리의 뇌도 몇천만년에 걸쳐 진화 해온 진화의 산물이다.

그런데 개인용pc는 상용화 된게 15 정도, 스마트폰은 10 정도이다.

그렇단 말은 무엇이냐 우리의 뇌는 쉽게 접할수 있는 야동과 실제 

섹스를 혼동한다는 것이다.

야동 사이트에 스크롤을 한번 내려보자 대략 20명정도의 나체의 여성을   있다.

다운로드.jpg

 

 

스크롤을 다내리고 다음페이지를 누르면 또 20명의 나체의 여성을   있다.

그렇게 해서 가장 자기의 흥분(도파민) 이끌어   있는

여성을 찾을 떄까지 다음페이지를 클릭한다.

처음보는 여성 한명과 섹스를 하는것도 

일상생활에서 가장 많은 도파민이 분비되는데 수백 수천 수만명의 여성을

본다는 건 도파민 수용체가 감당하기에는 너무나 많은 양이다.

그래서 우리의 뇌는 폭포같이 쏟아져 나오는 도파민을 

적게 수용하려고 도파민 수용체의 개수를 줄여버린다.

수용체의 개수를 줄여버리면 

전에는 자극을 불러일으켰던 영상들이 시시해져버리는 것이다.

전과 같은 흥분을 느끼려면 더욱 자극적인 영상을 찾아야한다.

마약을 하고나면 일상생활에 우울감을 느끼고 더욱  마약을 찾는것과 같은 이치이다.

그리고 전에 말했던거와 같이 우리의 뇌는 야동과 섹스를 구분하지 못한다.

그렇다는 것은 야동중독자의 뇌는 ‘우리 주인은 하루에 수백명의 여성의 나체를 보고

전부다 건강하고 매력적인 여성만 만나네라고 생각한다.

우리의 몸은 더 이상 필요없는 기능이라 생각되면  기능을 퇴화시킨다.

스테로이드를 오랫동안 맞아온 남성이 스테로이드를 끊으면 정자 생성이 어렵게 된다.

몸안에 테스토스테론이 넘쳐나기 때문에 정자를 더 이상 만들 필요가 없다 생각한 것이다.


16a6d439583f7c1414498e2d4eb502b5.jpg

 그것과 마찬가지로 매력적이고 건강한 여성 수백명을 손쉽게 만나는 남자에게는 

더 이상 매력적으로 변화하는 것, 여성에게 다가가는 것 따위에 능력은 너무나도 넘쳐나서

더 이상 생산하지 않아도 되는, 퇴화되어야 마땅한 것으로 변해버린다.

 그것이 바로 집구석 백수 히키들이 집 밖을 나가지 않는 여러 이유  하나이며

시간이 갈수록 집구석에 발목을 더욱 쌔게 묶는 행위이다.


 

IP :


NoSubjectNameReadDateVote
1399라노벨이나 양산형 리뷰 자주 보는 곳.퍼링다운1122020.04.01-
1398무당마검 초반 흡입력 좋네 ㄷㄷ오랜만에옴1682020.03.31-
1397무당마검 재밌나요오랜만에옴1232020.03.31-
1396무협지좀 추천해주세요 (2)오랜만에옴1452020.03.31-
1395박완서 단편 - 도둑맞은 가난.  (2) 구미베어2712020.03.30추천 1
1394키에르 케고르- 죽음에 이르는 병 독후감 1편 (4)가람휘2392020.03.29추천 3
1393어떻게 하면 책을 더 많이 읽을 수 있을까요? (9)바깥은여름4352020.03.28비추 2
1392정의란 무엇인가 샀음 (1)블랙베어2962020.03.27추천 1
1390문학 읽었을 때 장점 (5)부뜨4022020.03.25추천 1
1389빛의과거라는 책 페미책인가요? (1)머니스웨거1762020.03.25-
1380책 추천좀여 (1)PPPPPPPPPPP1672020.03.24비추 1
1378웹소설 제주커피 추천가나자다아1762020.03.23비추 1
1377사업소설...내용 좋아서 이런 류의 책 있으면 추천좀,enoen1402020.03.22-
1375책도 계속 읽으면 좀 느나? (5)더러운배신자5712020.03.21추천 1
1374이번 기회?에 읽을만한 책.feat중국 공산주의 (2)블렉벨2432020.03.20-
1371이번기회에 울나라사람들 독서좀마니햇으면 (1)도비두기22752020.03.19-
1369이거 무슨 언어냐 ? 러시아어? (1)dkdidjdjdu2022020.03.18-
1368웹소설 커뮤니티 제주커피 추천!!여우너굴아지1732020.03.18비추 1
1367상식관련 서적 추천해주세요 (1)so혜1912020.03.18-
1363알베르 카뮈- 이방인 독후감 1편 (4)가람휘3102020.03.15추천 1
글쓰기

독서/서적의 TODAY BEST

추천 많은 글

추천된 글이 없습니다.

조회 많은 글

    조회된 글이 없습니다.

댓글 많은 글

    댓글이 달린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