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실시간인기

1615908 이국종 레전드 [70]

  • 주소복사
  • 추천 227
  • 비추 2
탈퇴한 회원입니다
DATE : 2019-09-21 10:33:52 / READ : 40637
신고

    이국종의 아버지는 6. 25 전쟁에서

    한쪽 눈을 잃고 팔다리를 다친

    장애 2급 국가 유공자였다.



    아버지는 그에게 반갑지 않은 이름이었다.

    ‘병신의 아들’이라 놀리는 친구들 때문이었다.

    가난은 그림자처럼 그를 둘러쌌다.

    아버지는 아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표현하고 싶을 때마다,

    술의 힘을 빌려 말했다.

    "아들아, 미안하다."





    이국종 교수의 이야기다.

    그는 한 인터뷰에서 이렇게 말했다.

    "중학교 때 축농증을 심하게 앓은 적이 있습니다.

    치료를 받으려고 병원을 찾았는데

    국가 유공자 의료복지카드를 내밀자

    간호사들의 반응이 싸늘했습니다.

    다른 병원에 가보라는 말을 들었고

    몇몇 병원을 돌았지만 문전박대를 당했습니다.

    이런 일들을 겪으며 이 사회가

    장애인과 그 가족들에게 얼마나 냉랭하고 비정한 곳인지

    잘 알게 됐던 것 같습니다."

    이야기는 거기에서 끝나지 않았다.

    자신을 받아 줄 다른 병원을 찾던 중

    그는 자기 삶을 바꿀 의사를 만나게 된다.



    '이학산'이라는 이름의 외과 의사였는데,

    그는 어린 이국종이 내민 의료복지카드를 보고는

    이렇게 말했다.

    "아버지가 자랑스럽겠구나."




    그는 진료비도 받지 않고 정성껏 치료하곤,

    마음을 담아 이렇게 격려했다.

    "열심히 공부해서 꼭 훌륭한 사람이 되어라."

    그 한마디가 소년 이국종의 삶을 결정했다.




    '의사가 되어 가난한 사람을 돕자,

    아픈 사람을 위해 봉사하며 살자’

    그를 대표하는 삶의 원칙도

    그 때 탄생했다.

    "환자는 돈 낸 만큼이 아니라,

    아픈 만큼 치료받아야 한다."
    IP :


    NoSubjectNameReadDateVote
    공지사항게시물 삭제 및 차단 기준 안내 (2020.02.06) (30) YGOSU673102018.10.25비추 75
    1692949쥬지박물관 쥬지스트레인지19917:59:54-
    1692948요즘 쓰고나가면 주목받을 수 있는 마스크 (1) 탐앤탐쟈29017:57:21-
    1692947대한민국에서 의사로 산다는건? (1) DDokbokki27117:56:49추천 2
    1692946ㅍㅌ 낀 년 wmfruckwrl47817:55:10비추 2
    1692944조리굿 배현 인스타.jpg (16) 호롤로로롤롤로326217:48:46추천 12
    1692943킹갓제너럴연세원주의대 근황 (2) DDokbokki31117:47:49추천 2
    1692942???: 역쉬 일본은 과뿐하궤 제꼈슙니다 훠훠훠 (11) 강아지밥주세요32017:48:40-
    1692941세상에 이런 일이에 나온 건선남 최용재 근황 (1) 라루나22617:45:33비추 1
    1692940상상초월 갓본상황.jpg  (3) 돼지바코드삑60817:44:19-
    1692939불닭두개먹고 기절했다 (2) 닉넴변경22517:43:57비추 1
    1692938삼성이 300억이나 기부했다고?? (7) 신중이36717:46:31추천 1
    1692937대가리 깨진놈  (5) 틱톡32617:35:27추천 1
    1692936"오빠 벗고 계셔야죠~~" (11) 북명신공548717:34:24추천 29
    1692935문재인 대통령님을 응원합니다 (7) 가나다마라프34017:39:54추천 3
    1692934[중요!] 배달원 확진자 ㅣ 이제 배달도........ (2) 오호홍ㄱ92017:25:45추천 1
    1692932다시보니 영웅.jpg Cubrixx65317:22:24비추 2
    1692930정보) 마스크 무료로 얻는법 알려드려요 하루59517:18:40비추 1
    1692929남편의 직설적 말투가 서운한 아내 (2) 라루나74917:18:34-
    1692928실인게 간 한상진 발언이 불편한 이유.JPG (12) 오구라유나660817:30:46추천 35
    1692920평택 3번째 코로나 확진자, 불꽃주점 로드뷰보소 ㅋㅋㅋㅋ (45) Heuer916316:48:37추천 22
    1692919삼성 300억 기부 ㄷㄷㄷ (51) Yulan866216:48:16추천 49
    1692918각자 재혼하신 부모님, 결혼식 때 누구를 모셔야 할까요? (1) 라루나45616:45:30-
    1692916코로나19 확신된 곳에 간 유튜버 (2) huhahuha12369016:44:49비추 8
    1692913대가리 깨는 소신발언 (12) 찐보면낄낄거림859116:42:11추천 48
    1692911폭발해도 보상 못받은 갤럭시 유저들.jpg (6) hapi84216:38:13-
    글쓰기
    [이전 엽기자랑 게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