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실시간인기

326551 [뉴스] ‘손흥민 vs 박지성’ 행복한 논쟁…전문가들의 의견은? [60]

  • 주소복사
  • 추천 15
  • 비추 5
5
와고주식 (36.38.YG.101)
Minerals : 1,619 / Level : 양민
DATE : 2019-01-13 09:45:35 / READ : 5772
신고

"손흥민은 박지성을 뛰어넘었나?"…뜨거운 논쟁

폭발적인 득점 행진으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이달의 선수 후보로 부상한 손흥민. 최근 손흥민이 '한국 축구의 전설' 박지성을 뛰어넘었는지를 놓고 최근 네티즌 사이에서 격렬한 논쟁이 벌어지고 있다. 26살의 나이에 유럽 무대 통산 100골 고지를 넘어섰고, 박지성도 해내지 못한 프리미어리그 이달의 선수상을 이미 2차례나 수상했을 정도로 절정의 기량을 뽐내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을 넘어 세계적인 선수로 발돋움 중인 손흥민과 박지성의 비교. 축구팬으로서 행복한 주제이면서도 한편으론 불편한 주제다. 사람마다 평가 기준이 달라 어느 선수가 더 뛰어난 선수인지 평가하기는 쉽지 않다.

축구 전문가들의 생각은?…"아직은 박지성. 그러나 손흥민이 넘어설 가능성 충분"



전·현직 축구 전문가 10명에게 지금 시점에서 두 선수 중 누구를 더 높게 평가하는지 물었다. 결과를 말하자면 박지성이 손흥민에게 조금 앞섰다. 5명이 박지성에게, 3명이 손흥민에게 조심스레 표를 던졌다. 그러나 손흥민이 미래에 박지성을 넘어설 가능성은 충분하다고 평가했다. 2명은 두 선수의 우열을 가리기 힘들다며 기권했다.

박지성을 선택한 전문가들은 크게 2가지 이유를 들었다. 첫 번째는 퍼거슨, 히딩크 감독이 인정할 정도로 탁월한 전술 수행 능력과 소속팀에 대한 공헌도. 두 번째는 클럽과 국가대표팀에서 이뤄낸 화려한 커리어다.

박지성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에서 프리미어리그 우승 4회, 챔피언스리그 우승 1회 등 수많은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네덜란드 리그 우승(2회)과 리그컵 등을 포함하면 유럽 무대에서 17차례나 우승의 기쁨을 맛봤다. 당시 맨유는 호날두와 루니 등이 포진한 세계 최고의 팀이었던 만큼, 박지성의 기여도를 낮게 평가하는 사람들도 존재한다. 그러나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등 큰 경기에서 중용된 박지성의 기여도를 깎아내리는 것은 지나친 비판이다.

국가 대표팀에서의 활약은 더 눈부셨다. 2002년 월드컵 4강과 2010년 월드컵 16강 신화를 이끈 주역 중 한 명인 박지성. 국가대표로 기록한 13골 중 3골을 월드컵에서 터뜨릴 정도로 큰 경기에서 강한 모습을 유감없이 보여줬다.

손흥민 개인 성적 '압도적'…향후 커리어 기대

손흥민에게 표를 던진 전문가들은 폭발적인 득점력과 해결사 능력을 이유로 들었다. 두 선수의 포지션은 각각 윙 포워드(손흥민)와 측면 미드필더(박지성)로 달라 직접적인 비교는 힘들다. 그러나 손흥민의 생산력이 박지성에 비교해 압도적인 것은 분명하다.

 손흥민-박지성 공격 포인트 비교손흥민-박지성 공격 포인트 비교


26살인 손흥민은 유럽 무대에 328경기에 나서 106골 45도움을 기록 중이다. 90분당 공격 포인트는 0.64로 0.34인 박지성(344경기 46골 46도움)의 약 2배 정도다.

두 선수가 모두 활약한 잉글랜드 무대에서의 기록 격차는 더 벌어진다. 손흥민은 163경기에서 57골 31도움, 90분당 공격 포인트 0.82를 기록 중이다. 반면 박지성은 229경기에 나서 28골 33도움으로 90분당 공격 포인트 0.38을 기록했다.

다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우승을 제외하면 이렇다 할 우승 경험이 없다는 사실이 아쉬운 점이 됐다. 그러나 올 시즌 소속팀 토트넘(리그 2위)이 우승 경쟁을 펼치고 있고 개인 통산 3번째 이달의 선수상 수상도 기대되는 만큼, 앞으로 경력이 발전될 가능성이 높다.

결론적으로 전문가들은 현재를 기준으로 전체 경력에선 박지성, 미래 잠재력에서는 손흥민을 꼽았다. 손흥민이 지금 같은 활약을 계속하고 우승컵까지 들어 올린다면 박지성을 넘어설 충분한 잠재력을 지닌 것으로 평가한다. 한국 축구의 전설과 비교될 정도로 뛰어난 활약을 펼치고 있는 손흥민. 이제 막 전성기에 돌입한 그가 10년 뒤 어떤 위치까지 올라설지 기대된다.

 

 

 

----------------------------------------------------------------------------------

 

 

그외 뉴스

http://www.wikitree.co.kr/main/news_view.php?id=395049

“박지성 VS 손흥민” 누가 더 나은 축구선수일까?  `VS 주제` 다룬 한준희, 장지현 해설위원

 

 

https://www.insight.co.kr/news/201102

(아시아 최고 선수를 가리는 2만명의 해외 팬 투표)

IP : 36.38.YG.101


NoSubjectNameReadDateVote
공지사항카트라이더 게시판 개설 YGOSU78482019.01.14-
공지사항:::: 18/19 YGOSU 클럽 분포도 :::: (89)Skylar Grey147312018.07.17추천 37
광고[승자예상] 2018-2019이탈리아세리에B 20R 스페치아vs베네치아
328636평점 아티스트 박지성.jpg 상퀴담당꼬성존7213:53:01추천 1
328634홍표대전 에일리1913:42:44-
328633이승우가 잘커봐야 보얀급이라던 새끼들 있었지 (1) LA또저스6213:40:17-
328632손흥민-케인 토트넘공격의 50%담당해.jpg (1) 상퀴담당꼬성존5713:37:07추천 2
328631이청용 가족 결혼때문에 잠시 귀국한다는데 (5) 버저더버4513:37:22-
328630형수님이 이탈리아 사람인데  (2) 요시오카 리호5313:34:49-
328629이승우는 실력도 문제지만.... (1) 상퀴담당꼬성존4413:31:21-
328628현재 객관적 실력 top10 F-35팩트폭격기7213:14:29비추 3
328626  ㅅㅂ 이거머야 ㅋㅋㅋ 조별 끝났는데 득점왕 경쟁 벌써 끝났네... (4) ultimate_15412:38:09비추 1
328625아 시발 에펨하는데 좆단이 왜 레켓단 사임했는지 알거같다 (5) 17+ はまべみなみ6911:57:07비추 1
328624초쩌는 스쿼드 짜봤다 이기 ㅎ F-35팩트폭격기5211:41:44비추 1
328623반도 다이크 왓포드 접촉 (34) 육덕보단슬렌더641811:01:07추천 15
328621이런애들이 축게에서 나대는거야?ㅋㅋ (15) F이U승K우14210:03:55-
328620손박대전의 시초는 버기단임 (2) ㅎㅇㅂ9210:03:28추천 2
328619바레인이랑 손흥민 안나오면 몇대몇일까 (1) 뒹구르르르르5609:53:06-
328618이승우 물병 발로찬 결과.jpg (23) 상퀴담당꼬성존2018309:44:25추천 31
328617다른건 괜찮은데 구자철 지동원은 안썼으면 좋겠음 바람에날리어3109:41:18-
328616초쩌는 스쿼드 만듬. txt 갈리우스11309:39:28비추 1
328615혀리뉴 새끼 왜케 혀로 남한테 시비걸고 독설하고 이래온거?  (1) 갈리우스2809:30:15-
328614호나우두 베르캄프 제일 유명한 골 반칙이다. GIF (3) 갈리우스19109:08:23비추 7
글쓰기

축구의 TODAY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