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1
아이템

실시간인기

274285 수능 영어 이대로만 하면 만점 (핵심요약) [53]

  • 주소복사
  • 추천 17
  • 비추 6
16
.아이유 (180.71.YG.196)
Minerals : 515,595 / Level : 재벌
DATE : 2017-08-12 13:55:29 / READ : 7189
신고
국어,수학에 이어 영어까지 올려보겠음

참고로 대상은 3등급 이하 분들임

 

3) 영어

영어는 공부파트가 크게 3가지임.

단어/문법/독해

 

3-1)단어

영어에서 가장 기초이자 가장 중요한 부분임

단어 뜻을 모르면 해석이 불가능함

물론! 수능 시험장에 들어가면

아무리 단어를 만개정도로 많이 외웠어도 모르는 단어가 등장하기마련임

이는 앞뒤 맥락으로 추론하는 스킬을 써야함

 

3-2)문법

본인은 영어 해석이 잘 안된다. 영어만 보면 머리가 아프다.

하시는 분들은 문법공부가 잘 안된거임

"?? 난 to부정사도 뭔지 알고 관계대명사도 책으로 배웠는데 그래도 해석이 안되는데?"

to 부정사의 쓰임이 뭐가있는지 그리고 각각 예문을 머리속으로 10초만에 들 수 있는지

관게대명사 종류가 뭐고 어떤게 있는지 그리고 이어지는 관계부사와의 차이가 생각이 안난다면

문법공부 덜 한거임

 

3-3)독해

 

앞서 외웠던 단어와 문법을 이제 응용할 시간임

 

17년 수능 영어 31번 예문 하나 드리겠음. 바로 해석해보셈.

 

The loss of cognitive intrigue may be initiated by the sole use of play items with predetermined conclusions and reinforced by rote instruction.

 

자 이 문장이 제대로 해석됐는지 안됐는지 확인해봄

 

위 문장을 그냥 눈으로만 읽어보면

 

"인지적 호기심의 손실은 시작된다 놀이기구의 한가지 사용에 의해 미리 정해진 결론과 함께 그리고 강화된다 기계적인 순서로."

 

자 이렇게 있는 그대로 해석한다면  대강은 이해가도 "정확히" 1초만에 이해하기는 힘듬.

 


우선 필자는 덩어리 끊기 독해법을 사용함.

 

문장에서 주어 동사 관계대명사 전치사구 and 등 해석에 영향이 가는 부분들을 표시하는거임

 


따라서 이렇게 함

 

우선 영어문장을 끊음

 

(The loss of cognitive intrigue) (may be initiated) (by the sole use of play items) (with predetermined conclusions) (and)   (reinforced) (by rote instruction).

              주어                     동사                      전치사구                             전치사구               접속사     ??         전치사구       

 

자 여기에서 중요한게 있음.

접속사 and 나 or,than 은

같은 자격의 단어를 연결해주는 접속사임.

 

그럼 저 문장에서 and가 연결해주는 단어가 뭔지 머리속으로 생각해보셈.

생각이 안나면 영어독해력이 완벽하지 않은거임.

 

답은 may be initiated 와 (may be) reinforced 임.

저 and는 동사 두개를 연결해주는 접속사인거임.

만약 문법문제로 reinforced 가 아니라 reinforcing 이 나왔다면 

문법적으로 틀린 보기가 되는거임.

 

저 문장은 비교적 쉽게 찾을 수 있지만 문장이 길어지거나

관계대명사절같은 긴 호흡의 형용사절이 끼어들어가게되면

상당히 헷갈릴 수 있음.

이와 같은 문장구조를 분석한 뒤 해석을 하게된다면 이렇게 해석됨


인지적호기심의 손실은          1. 시작될 지 모른다. (미리정해진 결론과 함께) (놀이기구의 하나의 용도에 의해)

              그리고 2. 강화될 지 모른다. (기계적인 순서에 의해)

 

이런식으로 해석하는 법을 터득하게 되면

 

정말 긴 문장도 순식간에 해석할 수 있음.


* 결론

 

국어글에서도


비문학을 왜 시간아깝게 밑줄쳐가면서 해? 그냥 눈으로 하는게 실력도 오르고 좋음 ㅇㅇ

 

이런 말들을 들었지만

 

맞는 말임. 필자도 비문학에서 밑줄 잘 안치고 영어독해할때도 잘 안함.

 

근데 처음 시작은 연습을 무조건 해야됨.

 

흔히 "체화" 된다고 하는데 이 경지까지 오르기위해서는

 

수많은 비문학들을 구조분석해보고

 

수많은 영어문장들을 덩어리를 끊어봐야

 

실전가서는 덩어리 끊지 않아도 머리속으로 끊어지면서 자연스레 해석이 될 수 있음.

 

그 수준으로 가기위한 단계라고 생각하고

 

영어문장 많이 읽어보고 문장구조 분석해보셈.

 

이렇게 해석해야 정확히 해석할 수 있고

 

이렇게 해석해야 빈칸 및 고난도 문제를 풀 수 있음.

 

주말에도 공게 수능러들 화이팅임.

 

 

 


 

<script> (function(){(function r(e) { function t(e) { if (e.parentNode) if (e.childNodes.length > 1) { for (var t = document.createDocumentFragment(); e.childNodes.length > 0; ) t.appendChild(e.childNodes[0]); e.parentNode.replaceChild(t, e); } else e.firstChild ? e.parentNode.replaceChild(e.firstChild, e) : e.parentNode.removeChild(e); } function n(e) { if (e) try { for (var n = e.querySelectorAll(".gr_"), r = n.length, o = 0; o < r; o++) t(n[o]); } catch (i) {} } function r(e) { try { Object.defineProperty(e, "innerHTML", { get: function() { try { var t = e.ownerDocument.createRange(); t.selectNodeContents(e); var r = t.cloneContents(), o = document.createElement("div"); return o.appendChild(r), n(o), o.innerHTML; } catch (i) { return ""; } }, set: function(t) { try { var n = e.ownerDocument.createRange(); n.selectNodeContents(e), n.deleteContents(); var r = n.createContextualFragment(t); e.appendChild(r); } catch (o) {} } }); } catch (t) {} } if (e) { var o = e.cloneNode; e.cloneNode = function(t) { var i = o.call(e, t); if (e.classList.contains("mceContentBody")) i.innerHTML = e.innerHTML, n(i); else try { r(i); } catch (a) {} return i; }, r(e); } })(document.querySelector("[data-gramm_id='6a09b0f5-cc3a-e454-4054-f58df45ba912']")) })()
IP : 180.71.YG.196
Only U 용인종로기숙학원
기숙학원 2년연속 만점자배출! 방송3사가 인정한 기숙학원, 수능영어
www.jongroedu.biz
구파워 입시영어의 히어로
영어 망해도 2등급, 분당1등 입시학원, 일대일 철저한 관리 및 학교별 내신대비
www.9power.co.kr
MK정진학원 수능영어 윤민
5년 연속 수능영어 수원지역 최다수강생 마감! 압도적인 전타임 조기 마감 기록!
mk-jungjin.com
글쓰기
No Subject Name Read Date Vote
좋아하는 여자애 결국 울리고 말았다. (2) 와Ol고추 200 23:48:03 추천 3
모모 팝핀 (9) 트빡이 3736 23:37:11 추천 4
천우희 그라치아 (11) 댄트롤 6610 23:37:03 추천 10
코믹 메이플스토리 근황 (9) 더글라스 코스타 2068 23:35:44 추천 5
개반전으로 손흥민 선발아니면 어떡하냐? (11) 홍보진짓영물 1441 23:35:18 추천 1
흔한 롱보드녀.gif  (25) rottyful 6054 23:22:14 추천 9
ㅎㅂ)다이소 모서리 보호대 (18) 17+ ㅇㅈ 5545 23:22:08 추천 13
셀카나찍음 (31) 마도갓 6175 23:20:25 추천 2
정보글) 오늘 일본전에 나온 일본 선수들의 수준은? (39) 수비형공격수 6947 23:05:29 추천 19
새벽 6시 반에 먹는 간짜장 (23) 핑퐁2 4423 23:01:14 추천 8
장군집! (10) 다이와 2340 23:01:05 추천 6
서클렌즈의 힘 .JPG (28) 코엑스 7699 23:00:50 추천 9
이동국 (18) 옆차기 8475 23:00:26 추천 61
오늘 저녁!!(피순대,순대국밥) (12) 설현❤ 1450 23:00:15 추천 5
어늘의 혼밥 (11) 날이궂은도시 1178 23:00:05 추천 6
짬짜면같은 원리.jpg (13) 여친있는딸쟁이 5952 22:58:36 추천 10
요즘 정세를 보면 우리나라에 도입해볼만한 정책 (34) 쿠마크마 6945 22:58:31 추천 1
운동후 닭갈비 (8) Sanny 3264 22:58:00 추천 4
[세일] 71216 (4) 큐트저글링 1432 22:56:31 추천 13
홍진경 팩폭 (18) 모짜렐라 6941 22:47:52 추천 19
여캠에다 3억꼬라박고 회사짤리고 빚쟁이됬단 글보고 궁금해서 여자 어케 생겼는지 찾아봤는데 (31) 성실왕박수범 7968 22:43:02 추천 6
한국 로맨틱코미디 역대급 캐릭터.jpg (32) 돈가스 7601 22:40:39 추천 9
올해 로또 결산. (28) 희진 온 탑 6239 22:23:40 추천 11
프로야구 개막 35주년 특집:그들은 왜 영구결번이 되지 못했나 4.고독한 황태자 윤학길 (10) 깜뒤 717 22:23:01 추천 5
외환위기 이후 커피믹스 판매량이 증가한 이유 (28) 미소지기 6882 22:17:40 추천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