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9630 다주택 장관' 8명 중 1명만 집 팔았다 [5]

  • 주소복사
  • 추천 1
  • 비추 1
20
dksklsagdska (14.34.YG.220)
Minerals : 119,308 / Level :
DATE : 2018-01-11 20:51:28 / READ : 684
신고

'다주택 장관' 8명 중 1명만 집 팔았다

입력 2018.01.11. 20:41 
 
 
<iframe allowfullscreen="" class="player_iframe" dmcf-mid="oONdijhd87" dmcf-mtype="video/videofarm/owner" dmcf-poster-mid="oTQuBxs1MT" frameborder="0" height="370" poster="https://t1.daumcdn.net/news/201801/11/Channela/20180111204141791perb.jpg" scrolling="no" src="http://kakaotv.daum.net/embed/player/cliplink/v41ccCyJOCLexO4rxxWJFFx@my?service=daum_news" width="658" style="display: block; margin: 0px auto 19px; position: absolute; top: 0px; left: 0px; width: 658px; height: 370px">
 
'실제로 사는 집 아니면 4월 전에는 다 파시라'... 8.2 부동산 대책을 내놓으면서 작년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했던 말인데요. 

6개월이 지난 지금 다주택 장관들은, 어떻게 했을까요? 채널A가 점검해 본 결과, 지금까지 집을 판 장관은 1명이었습니다. 

홍유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김상곤 교육부 장관이 소유하고 있는 서울 대치동의 한 아파트입니다. 

김 장관은 이 곳 외에 경기도 분당에도 전용면적 134제곱미터 짜리 아파트 등, 집 2채를 소유하고 있습니다. 

[홍유라 기자] 
"김 장관이 소유한, 강남의 이 아파트는 최근 6개월간 시세가 큰 폭으로 올랐는데요. 전용면적 95제곱미터 한 채가 20억원이 넘는다는 게, 주변 부동산 업계 설명입니다." 

[인근 부동산업자] 
"17억 5천만 원 했던 게 12월 기준 21억이니까, 평균 한 달에 7천만원 정도씩 가격이 올랐단 거죠." 

유영민 과학기술부 장관도, 잠실에 전용면적 146제곱미터 아파트와, 경기도 양평에 배우자 명의의 집 등 2채를 갖고 있습니다. 

특히 잠실의 아파트는, 인근 재건축 단지의 영향으로 가격이 꾸준히 올랐습니다. 

[인근 부동산업자] 
"5천만 원 내지 1억 원은 올랐어요. 층수 낮은 건 5천만 원" 

부동산 대책을 주도하고 있는 김현미 국토부 장관도, 집이 두 채입니다. 

경기도 일산에 있는 아파트 외에, 연천에도 배우자가 주로 사용하는 배우자의 단독주택이 있습니다. 

[인근 주민] 
"(장관이) 어떻게 여길 와 바빠 죽겠는데. 남편분이 주말에 왔다 갔다 하고." 

8.2 대책 이후 다주택 장관 8명의 주택 보유 상황을 점검한 결과, 작년 9월 집을 한 채 판 김영록 장관을 제외한 나머지 7명은 아무 변동이 없었습니다. 

임대를 목적으로 한 것이 아니며, 노모 부양과 배우자 작업실 용도, 퇴직 후 사용 계획 등
IP : 14.34.YG.220
다주택
나의 조건에 이자는 가장 낮고, 한도는 가장 높은 대출을 찾아보세요! 다주택
banksalad.com
용의군단의 이름으로 승리하라
전쟁에 미친 군단의 이름으로 가즈아! 2018년 준비된 3D 고퀄리티 RPG!
ys.topgame.kr
각성 판타지! 보스온라인
하드캐리의 정석! 화려한 풀3D 액션과 다양한 전직으로 보스전을 캐리하라!
boss.noblegames.kr

NoSubjectNameReadDateVote
-공지사항여론조사 관련 게시물 등록시 주의해주시기 바랍니다.(공직선거법 위반) (26) YGOSU45932018.03.21비추 22
9976기타대선 결정타  安=MB아바타' 드루킹 작품 (1) dksklsagdska7801:56:41-
9971정보트럼프 종전선언 ㄷㄷㄷ (32) 나다이씹새끼야28982018.04.18-
9970정보트럼프 종전 발언 (5)코코밥7942018.04.18비추 3
9969정보[매경이 만난 사람] 佛출신 세계적 석학 기 소르망 단독 인터뷰 (1) Gordon Ramsay1712018.04.18-
9967정보'일자리 쇼크' 1분기 실업급여 역대 최고 (43)1000095692018.04.15추천 16
9966기타"회사원 절반 월급 200만원 이하, 상위 1%는 2천만원" (78)카와이105792018.04.16추천 7
9964정보文 정부 역설, 구직자 쏟아져 17년來 최악 실업률 (63)1000070462018.04.18추천 18
9963기타中 미세먼지 총력전, 韓 허송세월. 5년뒤 역전? (2)1000014072018.04.09비추 1
9962기타삼성증권 사태, 가상화폐만도 못한 주식거래 시스템 카와이8062018.04.08추천 1
9961기타전해철, '이재명 부인 계정 의혹' 트위터 경기도선관위에 고발카와이5622018.04.08-
9960기타“X발 이따위 문제를…” 공시 출제자 맹비난한 한국사 강사 (영상) (99) 카와이165692018.04.08추천 25
9957기타靑, 리설주 '여사'로 호칭키로…남북정상회담 대비100004662018.04.07추천 2
9956기타남성들은 스스로 약자라서 페미니즘을 거부한다?^^ (1) 녹는구나8952018.04.05추천 1
9955기타술 취한 여성 돕다 집단폭행 당한 남성 (12)카와이65332018.04.05추천 16
9954기타"박근혜 선고 생중계 예정대로"..법원, 가처분 신청 각하카와이3402018.04.05추천 1
9953기타쌀 26%↑ 빵 6%↑먹거리 비상 (9)1000015482018.04.04추천 1
9952기타국내 은행 임직원·영업점포 감소 추이 (7) 슈바인수타이거★8762018.04.02추천 1
9951기타3월 수출 6.1% 증가 슈바인수타이거★4162018.04.02추천 1
9950기타대통령 펑와대 참모진 재산총액 현황 (18) 슈바인수타이거★16532018.03.31비추 1
9949기타현대차그룹 지배구조 개편 (2) 슈바인수타이거★11202018.03.31추천 3
글쓰기

유저뉴스의 TODAY BEST

추천 많은 글

추천된 글이 없습니다.

게시판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