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9153 북한 주민 1명 한강하구 헤엄쳐 귀순 [10]

  • 주소복사
  • 추천 2
  • 비추 1
45
10000 (49.143.YG.13)
Minerals : 1,399,180 / Level : 총수
DATE : 2017-06-18 18:49:06 / READ : 664
신고

북한 주민 1명 부유물 붙잡고 한강하구 헤엄쳐 귀순

기사입력 2017.06.18 오전 10:23
최종수정 2017.06.18 오전 10:48

 

북한 주민 1명이 우리 측으로 귀순해왔다.

합동참모본부는 18일 "오늘 오전 2시30분께 김포반도 북단 한강하구 지역으로 북한 주민 1명이 귀순해왔다"고 밝혔다.

귀순한 북한 주민은 20대 초반 남성인 것으로 알려졌다.

우리 군은 귀순자의 신병을 확보해 귀순 동기와 과정 등을 조사 중이다.

북한 주민은 나뭇가지와 스티로폼 등 부유물을 양어깨에 끼고 한강을 헤엄쳐 건너온 것으로 알려졌다. 귀순 지점의 강폭은 그리 넓지 않은 곳이다. 

해병대 초병이 헤엄쳐 건너오는 북한 주민을 관측장비로 식별한 다음 안전하게 유도했다. 이 주민은 "살려달라. 귀순하러 왔다"고 소리를 친 것으로 알려졌다.

[그래픽] 최근 북한군ㆍ주민 귀순 현황

(서울=연합뉴스) 김토일 기자 = 합동참모본부는 18일 "오늘 오전 2시30분께 김포반도 북단 한강하구 지역으로 북한 주민 1명이 귀순해왔다"고 밝혔다.
kmtoil@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북한 주민의 귀순 장소는 지난 16일 한민구 국방부 장관이 군사 대비태세 점검을 위해 방문했던 해병 2사단 전방 OP(관측소) 인근인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한 장관은 "수도 서울 방어의 요충지를 지키는 만큼 '귀신 잡는 해병'의 정신으로 빈틈없는 경계태세를 유지해야 한다"고 당부한 바 있다.


http://m.news.naver.com/read.nhn?oid=001&aid=0009343949&sid1=100&backUrl=%2Fhome.nhn&light=off

IP : 49.143.YG.13
NO1.남북 러브스토리아결혼
후불제 성혼보장 북한 광명1호본점 충청도2호점 북한민주화위원회 협력업체
www.lovestorya.co.kr
SS모바일 스마트폰전문
고객만족 스마트폰전문, 반값요금 알뜰폰, 할부원금0원 공짜폰 즉시배송
ssmobile.co.kr
모두팜기프트판촉물
모두팜은단1개를구입하셔도만족하실때까지관리해드립니다.판촉물, 답례품은모두파는모두팜
modopam.com

NoSubjectNameReadDateVote
-공지사항계속되는 모바일 광고 납치에 대해 (25) YGOSU34202017.06.14비추 74
9177기타文정부, 北 태권도시범단 체류비 7천여만원 지원 (1) 100004600:44:45추천 2
9176스포츠피겨여왕' 김연아, '올림픽 데이' 홍보 참여 (1)사자좌1122017.06.24추천 2
9175정보文대통령 北 IOC위원에 평창 단일팀·동시입장 제안10000762017.06.24-
9174기타文대통령,"평창올림픽 北 선수단ㆍ응원단 참여 기대"10000902017.06.24-
9173정보북한군 1명 5일 만에 또 귀순,이 달에만 5명 (43) 1000072842017.06.24추천 11
9172기타北외무성 "웜비어 성의껏 치료…급사한것 우리도 수수께끼" (1)100002322017.06.23-
9171정보너언제 결혼할래사자좌2612017.06.23추천 1
9170정보민주당, 평창동계올림픽 남북단일팀 구성 제안 10000852017.06.23-
9169정보김정숙 여사, 청와대 기자단에 손수 만든 '수박화채' 대접 (1) 문재인.1792017.06.23-
9168e스포츠CJ엔투스 스타크래프트 승부조작 '전주' 집행유예 (1)운영자˙6992017.06.23추천 1
9167정보구미시, 박정희 탄생 100주년 사업 추진…시민단체 “중지하라” (6)운영자˙1552017.06.23-
9166정보'정유라 이대 특혜' 최순실, 1심서 징역 3년…첫 선고운영자˙842017.06.23-
9165정보천억 넘게 들인 4대강 보 전망대 ‘무용지물’운영자˙1022017.06.23-
9164기타[단독] 미 국방부, 문 대통령의 사드 주장 반박 (1)100001442017.06.23비추 1
9163정보미 관리, 北 다시 로켓 엔진 실험" 10000782017.06.23-
9162기타文대통령 "北, 핵으로 뻥쳐" 반면 美는 "북핵, 시급한 위협"100001582017.06.22-
9161정보女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 IOC와 협의하겠다 (1)100002522017.06.21-
9159기타"주한미군 철수·한미 동맹 폐기" 선언문 낭독한 김상곤 후보자 (21)1000032392017.06.21추천 12
9158정보근로소득공제 줄이면 '소득세 정상화·면세자 축소' 둘다 잡는다 (6)호들갑ㄴㄴ해1922017.06.20추천 2
9157정보'문자폭탄' 문빠 일부, 알고보니 더불어민주당 당원이었다 (57)호날두메시145432017.06.20추천 21
글쓰기

게시판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