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실시간인기

81642 나 좀 제발 도와줘... 나 왜이러는 걸까? [132]

  • 주소복사
  • 추천 38
  • 비추 4
17
1a2b3c4d (116.47.YG.189)
Minerals : 351,640 / Level : 갑부
DATE : 2017-10-12 23:41:28 / READ : 16990
신고

1) 글 쓰는 이유 


- 내가 점점 바보 멍청이로 퇴화 하는 기분이야

 

- 그래서 내가 나를 돌아 봤는데 나를 모르겠음

 

- 의논할 사람이 현실에 없고 부끄러워서 그나마 덜한 인터넷이 낫겠다 싶음

 

- 인터넷 세계라도 나에 대해서 올리는게 부끄러워서 지금까지 사소한 글이라도 안쓰고 눈팅만 했었음

 

- yg클랜 부터 접한 커뮤니티이고 사람 사는 이야기들이 있는 연애/상담을 언젠가부터 자주 보게 되어서 여기에 씀

 

- 요즘 너무 바보가 되서 글이 두서 없을지도 모르고 길지만 부탁드림

 

 

 

 

 

 

2) 나

 

- 26살

 

- 172cm, 90kg

 

- 고졸 (전문대 자퇴)

 

- 모쏠, 아다

 

- 친구 0명

 

- 술, 담배 x

 

- 군생활 제외 20대 내내를 히키코모리로 보내는 중

 

 

 

 

 

 

 

3) 최근 증상

 

- 소심하고, 낯가리고, 조용하고, 트러블 일으키는걸 싫어하고, 여럿이서 왁자지껄 어울리는걸 이해 못하는 성격이라고 스스로 생각해 왔음

 

- 그렇기 때문에 히키코모리 생활하면서 별다른 감정없이 담담했음


- 하루종일 말도 안하고 멍하니 있으니까 말하기, 글쓰기 같은것들이 퇴화하는 기분 

 

- 그런데 최근들어서 뭐라고 표현해야될지 모르는 그런 감정들이 자주 듬

 

- 게임하다가 선을 건드려서 모니터가 나갔는데 햇빛 때문에 꺼진 모니터로 내 모습이 보였음

 

- 멍하니 쳐다보는데 가슴에서 뭔가 끓으면서 괜히 울음이 나오더라

 

- 바보, 병신, 찌질, 찐따, 머저리, 개새끼, 한심함 같은 감정과 쓸쓸함, 외로움, 불쌍함 같은 감정도 들고 뭐가 뭔지 몰르는데 눈물이 너무 나와서 엉엉 울었다

 

 

 

 

 

 

 

4) 가정환경

 

- 그냥 진짜로 너무너무 평범한 가정

 

- 물론 부모님에 대해 안좋게 생각하는 부분이 몇 가지 있음

 

 

 

 

 

 

 

5) ~19

 

- 시끄럽고 트러블이 싫어서 사소한 것 하나 문제를 일으킨 적이 없음. 사춘기 반항? 그런거 없었음

 

- 초중고 12년 개근, 보충/야자는 고1때 까지만 참가함

 

- 공부 왜 해야 되는지 몰랐지만 중간은 유지 해야 될 것 같아서 평범하게 시험기간때 공부, 학원 1-2개 다녀주면서 딱 중간 유지

 

- 그 뒤 왜 해야 되는지 모르겠어서 안함

 

- 대학? 공부 안했으니 집 앞 전문대 가야지

 

- 12년동안 학교 다니면서 10년 가까이 알면서 서로를 부랄친구라고 부르는 멤버가 8명 있었음

 

- 운동, PC방, 방학때 여행등등 평범하게 지냄

 

- 성격 때문에 솔직히 불편?귀찮기도? 뭐라 말해야 될지 모르겠지만 이런 관계는 사람이라면 있어야 된다고 생각했었고 재미있고, 서운하고 여러감정도 느껴서 괜찮게 생각했음

 

- 그밖에 친구들, 어른들과 원만하게 보냄

 

- 학창시절 운동신경도 좋아서 광역시 대회도 꾸준히 나가고 입상~상위권도 꽤 여러번 했었음

 


 


 

 

 

6) 20~21

 

- 대학에 오니 친구, 조교, 교수한테 당연히 해야할것 말고 사적인? 개인관계? 이런건 아애 안맺고 선긋고 다크템플러로 다님

 

- 딱히 하고 싶은것도 없고. 1학기까지 다니고 군휴학함

 

- 사실 대학교 가기 싫었음. 가기 싫어서 재수 핑계 데려고 잠깐 바짝 공부해서 2과목은 1등급을 받았었음 (국영수는 너무 오래놨고 단기간에 안되는 과목이니 과탐만)


- 우물쩡거리면서 말 못하다가 1학기 다니고, 군대 간다고 했다가 결국 재수 허락받고  자퇴하고 1년 반동안 조그만한 독서실에서 히키코모리 생활 시작

 

- 12시간씩 있었는데 그냥 멍때리고, 잠 자고, 영화보고, PC방만 감 재미있어서? 전혀아님 뭘하든 그냥 아무생각 안하고 앉아서 시간만 보냄

 

- 위에것들 하려고 짬짬히 알바하고

 

- 이떄쯔음 부터 친구들과 점점 연락이 끊기기 시작. 지금까지 먼저 해본적도 없고 오는거만 받았었는데 맨날 거절하는 빈도가 갈수록 증가

 

- 중요한 자리 아니면 친구들도 날 안부르기 시작하고 중요한 자리도 내가 거절하고 연락을 아애 안 받음

 

- 학창시절땐 여러 감정도 느낄 수 있는 관계라고 생각했는데 이때부터 내 머리속에서 아애 지워짐

 

- 수능 신청도 안했고 망했다고 거짓말하고 군대에 입대하게 됨


 

 

 

 

 

 

7) 군생활

 

- 대학생활이랑 똑같음

 

- 간부까지 중대원 40명 밖에 안되는데 해야 될 것만 딱딱하고 그외는 가족같은 끈끈함, 친근함 이런거? 전혀 없음


- 간부,선임들은 나를 일도 잘하고 흠잡을것도 없고 딱히 잘못하는것도 없는데 다가가도 기계적으로 대하고 친근함, 끈끈함 이런게 없어서 꺼려진다함

 

- 동기는 전역하고나서도 나한테 연락할 정도로 나랑 엄청 친해지고 싶어했는데 결국 끊김

 

- 후임들도 나보고 로봇 같다고함

 

- 군대는 정해진 일과대로 움직이니까 편했었음...휴가나가면 스스로 시간을 때워야되니까...휴가 솔직히 꺼림직했음...

 

- 일과 시간에 일하고 나머지 시간에는 그냥 TV 돌아가는거 보거나 책을 가져다 놓고 그냥 글자만 읽고 하다가 전역

 

 

 

 

 

 

 

8) ~현재

 

- 방안에서 히키코모리 생활중

 

- 가끔 단기알바 하면서 밥값만 범

 

- 내가 사고 한 번 안치고 착하게 살았으니까 알아서 하겠지 라며 생각하던 부모님이 작년부턴 심각하게 생각함

 

- 그러다보니 관계도 안좋고 거의 방치 상태

 

 

 

 

 

 

 

9) 내가 생각한 문제점

 

- 나는 사람인데 사소한거에도 목표의식이 없어

 

- 학교 다닐때 양아치들 보면 학교 끝나고 밖에서 피우면 되는데 굳이 겉멋에 자랑하려고 학교에서 피우고 싶어서 온갖 잔머리에 별별것들을 다동원해서라도 피우려고

  별짓을 다하는데 나는 이런것 조차 없어

 

- 동물들도 본능에 의한 욕구가 있잖아 사냥, 생존, 번식 이런걸 위해서 열심히 사는데 나는 그런게 전혀 없어

 

- 사랑? 나 중학교 1학년? 이후로 여자를 좋아해본적도 없는거 같아

 

- 뭔가 감정이 아애 없는거 같으면서 오늘 같이 우는거보면 아닌거 같기도 하고 혼란 스러워

 

- 뭔가 하기는 싫고 가만히 있으면 시간이 안가니 방안에서 컴퓨터만 하는데 재미라는 감정 이런걸 느끼면서 하는게 아니야 그냥 시간이 잘가니까 멍때리고

  무의식적으로 하는거 같아

 

- 뭔가 관계를 만드는것을 싫어해 두려워하는건지 뭔지 모르겠어

 

- 하루종일 컴퓨터 앞에 앉아서 시간 때우다가 배고프면 밥먹고 졸리면 자고 그냥 생각이란걸 안하고 멍하니 시간을 보내

 

- 앉아서 말도 안하고 멍만 때리다보니 말 하는것도 어눌해진것 같고 생각의 속도도 느려진것 같고 점점 퇴화하는거 같아

 

- 지금도 생각하면서 글을 작성하려고 노력하는데 생각을 안하려고 하는거 같고 진짜 혼란스러워

 

- 뭔가 깊숙한 늪속으로 빠지는 기분이야 지금까지 인지 못하고 있었지만...너무 깊은곳까지 빠진듯한 느낌이야


----------------------------------------------------------------------------------------------------------------------------------------------------------------------------

 

- 댓글 하나하나 정독했어요 관심가져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 쪽지 보내주신 분들도 있었는데 정말로 감사합니다

 


 

 


---------------------------------------------------------------------------------------------------------------------

 

- 댓글 하나하나 정독했어요 관심가져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 쪽지 보내주신 분들도 있었는데 정말로 감사합니다

 


 

 

IP : 116.47.YG.189
노블레스 결혼정보회사 디노블
한국 고객만족 브랜드 대상, 정재계 명문가, 전문직, 엘리트, VVIP 성혼전문.
nobless.dnoble.co.kr
한국대표 결혼정보회사 듀오
듀오 성혼회원수 36,482명, 결혼정보업계 최초 소비자중심경영 CCM인증 획득
www.DUO.co.kr
랭키 채팅1위 클럽5678
랭키 채팅분야1위! 주변 접속이성보기, 530만회원, 연애상담, 만남 성공율99%
www.club5678.com

NoSubjectNameReadDateVote
94776질문나 너무 이해가안가 한번만 봐주라 (7) 너내가필요해6708:09:26-
94775연애갠적으로 쩔었던 벗방순위 이키루5006:35:11-
94774질문전여친 카톡배경 (14) 와고대장봉준56205:41:48-
94773조언끝까지 이기적인 내가 너무 싫다.. 이얍얍얍얍얍10905:29:25-
94772질문여사친이랑 어떻게 친해져요? (10) 도리도리요23705:02:53-
94771연애반드시 합격하고 돌아오겠습니다 (aka 안녕그대로걸어가) (4) 합격하고돌아온다34103:05:05비추 2
94770질문님들 헤어스프레이 머쓰심? (5) 나만큼 미쳐봐15902:53:13-
94768상담피부과 질문이요!, 프락셀 + 레이저치료 (10) 로봉이순대맛21902:00:41비추 1
94767질문초성좀 풀어주세요ㅠㅠ (13) 고라낭21302:00:39-
94766연애진짜 전여자친구 잊기 너무 힘들다... (3) 구리랑논29201:52:45-
94765상담취업스트레스 개오진다 진짜 ㅋㅋㅋㅋㅋ (9) 빨간원숭이31201:38:25비추 1
94764연애갠적으로 쩔었던 벗방순위 dragona8301:33:20-
94762연애좋아하는 여자애가 생겼는데 (6) room4233601:10:24추천 1
94761질문여자랑 대화할 거리좀 생겼으면 좋겠다 (4) Dkssudgk21101:04:40-
94760질문좋아하는 여자한테 호감얻는법 있나요? (23) 아오카37900:58:43-
94759질문연애 길게 했을때 장점, 단점 (2) 아우디벤츠41000:44:30-
94758연애헤어졌다.... (20) 불호국주38700:35:55-
94757연애여자들이 손잡는건 관계에서 몇%까지 왔다고생각하심 (7) 현248600:23:55-
94756질문올리브영 알바 했던 분 혹시 있으세요? (5) 버드맨32600:03:10-
94755연애아까 꽃뱀에게 협박당했다는 와고인인데 질문좀 골목길cctv화면 보려면 어디가서 얘기해야돼? (9)baanabnac3342018.01.19-
글쓰기

연애/상담의 TODAY BEST

게시판 관리자

  • YGOSU

    로그인 12207회